본문

뉴스 > 전국

경주시, 자급건초생산위한 송아지 전용 건초조제 단지조성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경주시농업기술센터는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사료용 건초의 자급화를 위해 송아지 전용 건초조제 생산단지를 조성하고 있다.

(제공=경주시) 자급건초생산위한 송아지 전용 건초조제 단지조성(제공=경주시) 자급건초생산위한 송아지 전용 건초조제 단지조성

2일 시에 따르면 지난해에는 집초반전기(풀을 뒤집어 말리는 기계)를 처음으로 경주지역에 도입해 사료비 절감과 한우 품질 고급화를 위해 사료용 귀리 건초조제 단지 8㏊(서면 5㏊, 안강 3㏊)를 조성했다.


올해는 지역에 적합한 품종인 사료용 귀리(하이스피드)와 IRG(그린팜3호)로 사료용 건초조제 단지 10㏊(양남 6㏊, 산내 4㏊)를 조성해 집초반전기를 이용한 건초조제 기술을 농가에 보급하고 있다.

(제공=경주시) 자급건초생산위한 송아지 전용 건초조제 단지조성(제공=경주시) 자급건초생산위한 송아지 전용 건초조제 단지조성

'사료용 귀리'는 송아지와 번식우에 적합하고, 'IRG'는 육성우와 비육우에 적합한 건초조제 사료작물로 사료용 귀리와 IRG의 품종별 비교시험을 통해 지역에 적합한 품종(귀리-하이스피드, IRG-그린팜3호)을 선정해 단지 조성에 이용했다.


김윤대 경주시조사료경영체협의회장은 "사일리지나 헤일리지보다 기호성이 뛰어나고 유통단가가 500원/㎏으로 수입건초 대비 가격(680원/㎏)이 73% 가량 저렴해 많은 축산 농가들이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농업기술센터 김태우 축산기술팀장은 "수입 건초보다 품질과 영양가치가 높은 건초 생산으로 농가의 사료비 절감은 물론 건강한 송아지 육성기반을 조성하는데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건초단지를 추가 조성해 농가 공급을 더욱 확대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포항서 2일, 코로나19 확진자 2명 발생해 누적 총 118...
포항시청사전경(사진=강동진기자)(포항=국제뉴스) 강동진 기자 = 포항시는 2일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펜타곤 후이, 군 입대 연기 "선제...
그룹 펜타곤의 후이가 현재 선제적 자가격리 중으로 3일 예정이...
SBS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 ...
사진제공 : SBS ‘트롯신이 떴다’ '트롯신이 떴다2-라스...
혜민스님, 남산 뷰 집→뉴욕 아파...
혜민스님이 '남산 뷰' 집 구입 논란에 이어 미국 아파트 구매 의...
성인배우 이수 ``내 직업 안 전남...
사진:SBS플러스 예능프로그램 '언니한텐 말해도 돼'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2일 [수]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파리바게트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