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기고] 사계절 내내 존재하는 자외선! 때에 맞는 자외선 차단제 바로알기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박금렬 광주식약청장박금렬 광주식약청장

1년 중 6월은 낮 동안 자외선이 가장 강하게 내리쬐는 시기이다.


예년이면 야외 활동이 많은 여름철 자외선 차단제에 대한 관심이 커지는 시기이지만, 최근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마스크 착용을 일상화하면서 가볍게 화장하다보니자외선차단제는 생략하고 외출을 하거나, 집에서 지내는 시간이 여느 때보다 긴 시기이기에 자외선차단에 소홀하기 쉽다.


보통 자외선 차단제는 자외선 양이 가장 많은 시기인 봄철 또는 야외 활동이 활발한 여름에만 발라도 되는 것으로 많이 알고 있지만, 자외선은 사계절 내내 존재하기 때문에 매일 바르는 것이 좋다.


자외선(UV: Ultra Violet)은 자외선A(UVA), 자외선B(UVB), 자외선C(UVC)로 구분할 수 있는데, 자외선A와 자외선B는 지표면까지 도달해자외선A는 기미, 주근깨, 피부노화에 영향을 미치고 자외선B는 화상, 홍반, 피부암, 안질환 등을 유발시킬 수 있다.


자외선C는 오존층에 흡수돼지표면에 도달되지 않아 인체에 영향을 거의 미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자외선이 '피부의 적'이라고 불리는 만큼, 자외선차단제를 고르고 어떻게 사용해야하는지 주의 깊게 살펴볼 필요가 있다.


자외선 차단제를 구매하고자 할 때는 제품의 '기능성화장품'표시사항과 SPF(자외선차단지수), PA(자외선A 차단등급)를 표시하도록 의무화하고 있으므로, 제품 구입 시 이를 먼저 확인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다.


PA(Protection grade of UVA: 자외선A 차단등급)란 자외선 A를 차단하는 정도를 나타내는 것으로, PA+로 표시하며 "+"가 많을수록 자외선A 차단에 효과적인 제품을 말한다.


SPF(Sun Protection Factor : 자외선차단지수)는 자외선B를 차단하는 정도를 나타내는 것으로, 일반적으로 SPF 뒤의 숫자가 높을수록 차단효과가 높으며, SPF지수는 50까지 나타내는 것이 일반적이고, 50 이상은 "50+"로 표기한다.


예를 들어, SPF20 차단제를 바르면 피부에 닿는 자외선의 양이 20분의 1로 줄어든다는 의미이다.


그렇다고 SPF 와 PA 지수가 높은 제품만 구매해야하는 것은 아니다. 지수가 높을수록 자외선 차단 효과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화학 성분을 첨가하기 때문에 오히려 피부에 부담이 될 수도 있다.


개인의 생활 패턴이나 활동에 따라 적절한 제품을 구매하는 것이 가장 좋다.


간단한 실외 활동에는 SPF10∼30, PA++ 제품, 스포츠 등 야외 활동에는 내수성 표시가 돼 있는 SPF30 전후, PA++ 제품을 사용하고, 장시간 자외선에 노출되는 경우 SPF50+, PA+++ 제품을 권장한다. 또한, 자외선A는 커튼이나 유리창을 통해 실내로 쉽게 들어오기 때문에 집안 등 실내에서도 SPF10 전후, PA+ 제품을 바르는 것이 피부 노화 예방에 좋다.


자외선 차단제는 ▲ 외출하기 30분 전 ▲ 피부에 얇게 골고루 발라주는 것이 효과적이며 ▲ 2시간 간격으로 덧발라 주는 것이 좋다. ▲ 사용 후에는 피부에 자외선차단제가 남아 있지 않도록 클렌징 폼 등 세안제를 이용해꼼꼼하게 씻어주는 것도 잊지 말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최근 '생활 속 거리 두기'를 지키며 바깥 활동을 즐기려는 사람이 생기고 있다. 그러나 '코로나19방역'에 신경 쓰다 자칫 '자외선 방역'을 놓쳐서는 안 된다.


자외선은 1년 내내 있어 이제 자외선차단제는 선택이 아니라필수이므로 미리미리 자외선 차단제를 사용하여 피부 건강을 챙기는 것이 좋겠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달 만한 광채 떨어져”… 정체는 ‘화구’
23일 새벽 하늘에서 달덩이처럼 큰 별똥별이 떨어졌다는 목격담이 이어졌다. 목격자들은 주황색 불덩어리와...
[내일을 열며] 트럼프의 안보장사
장사라는 말을 국어사전에서 찾아보니 ‘이익을 얻으려고 물건을...
[한마당] 독감 백신 저가입찰
중소기업에 거래처인 대기업은 그야말로 ‘갑’이다. 밉보였다가...
이성윤의 중앙지검, 이번엔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이 그간 여권에서 ‘성역 없는 수사를 하라’고 채...
‘기승전 고소·고발’… 검찰에 ...
“‘기승전 고발’이다. 이번에도 등장인물 모두가 피고발인 신...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4일 [목]

[출석부]
삼립 신선꿀호떡
[포인트경매]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