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진천군, 이상설기념관 건립사업 본격 추진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설계 변경전 조감도.(사진제공=진천군청)설계 변경전 조감도.(사진제공=진천군청)

(진천=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진천군이 그동안 답보상태에 있었던 '이상설선생기념관 건립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2일 군에 따르면 지난 2016년, 총 사업비 87억7000만원(국비 30% 지방비 50% 자부담20%)을 투입해 진천읍 산척리 이상설 생가 인근에 9349㎡ 규모의 기념관을 완공한다는 계획을 수립한 바 있다.


하지만 (사)이상설기념사업회에서 마련하기로 한 자부담액 17억5400만원을 확보하지 못해 사업추진에 난항을 겪고 있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 설계변경을 통해 총 사업비를 60억으로 내실있게 조정하고 자부담액도 조정했지만 기념사업회의 예산 확보 실패로 사업이 계속해서 답보상태에 머물러 있었다.


충북도민의 자부심과 자긍심을 고취시키는 위한 기념관 건립사업이 5년째 답보상태를 이어가자 진천군과 충청북도, 국가보훈처는 자부담 확보 방안 및 보조사업자 변경 등에 대해 수차례 논의를 진행해왔다.


이에 (사)이상설선생기념사업회는 자부담 확보부진 및 사업추진능력 부족의 책임을 인정했으며 지난 5월 29일 국가보훈처의 승인으로 보조사업자가 진천문화원으로 최종 변경됐다.


그 동안 문제가 됐던 자부담금 문제도 지난달 송두산업단지개발(주)에서 기부한 6억원과 진천군민들의 성금 1억7000만 원 등으로 해결돼 사업 추진의 기반은 모두 마련된 상태다.


진천문화원에서는 이상설선생기념관 건립의 본격적인 추진을 위해 '진천문화원 보재이상설선생기념관건립추진위원회'를 구성해 6월 중 운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향후 (사)이상설선생기념사업회에서 총사업비 변경에 따른 설계변경서를 7월말까지 제출하면 오는 9월경 착공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장주식 진천문화원 보재 이상설선생기념관건립 추진위원장은 "우리 군민의 염원인 보재 이상설선생 기념관 건립사업이 지난 5년간 여러 가지 문제로 사업추진이 지연돼 매우 안타까웠다"며 "국가보훈처가 보조사업자 변경승인을 결정한 만큼 명망 있고 신뢰받는 추진위원회 위원들과 함께 기념관 건립 완료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프리미어리그] 맨유, 강등 0순위 셰필드 꺾고 리그 1...
사진출처=맨유 공식 SNS프리미어리그 우승 경쟁을 펼치고 있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리그 최...
안동 코로나 23명 무더기 감염 미...
안동 코로나 23명 무더기 감염 '미래태권도학원 초비상'경...
인천유나이티드, 호주 수비수 델브...
사진제공=인천유나이티드인천유나이티드가 2021시즌 수비 강화를...
박승희 결혼발표, 훈훈한 예비신랑...
박승희 sns쇼트트랙 국가대표 출신 박승희가 결혼 소감을 밝혔다...
영양군, (사)대한노인회영양군지회...
[뉴트리션] 영양군은 사단법인 대한노인회영양군...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월 27일 [수]

[출석부]
던킨도너츠 도너츠 6개팩 빼빼로
[포인트 경품]
던킨도너츠 도너츠 6개팩 던킨도너츠 도너츠 6개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