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옥천군, 인구 코로나19 위기 속 올해 첫 반등 증가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옥천=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옥천군 인구현황에 따르면 지난 5월말 기준 인구수는 5만802명으로 전월 대비 24명이 늘어나 올해 첫 증가세로 돌아섰다


군에 따르면 출생아수도 2019년도 반등해 2018년 대비 2명이 증가한 183명을 기록한 바 있으며, 올 1분기도 전년 동기 대비 50%이상 증가한 55명이 출생신고를 하는 등 인구증가의 청신호가 켜졌다.


군 관계자는 "인근 남부3군의 인구수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고, 코로나19로 인하여 오프라인 행사나 인구정책을 적극 추진하기가 힘든 시기다" 라며"인구수 반등은 그 동안 옥천군은 다양한 인구정책 추진에 게으르지 않았고 부단히 노력하고 있었다는 반증이다."고 말했다.


군은 올 한 해 동안 인구증가를 위하여 1부서 1특화사업 시행을 시작으로, 결혼정착금 지원, 출산 축하금 지원, 청년 전세대출금 이자 지원, 각종 전입장려금, 청년 소상공인 지원, 귀농·귀촌 지원 등의 전입 특화 사업을 신설 및 확대 운영하고 있다.


특히 지난 달에는 행정안전부 주관 '인구감소지역 프로그램 지원 공모사업'에 'OCU(오슈) 프로젝트'가 선정돼 1억60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충청북도 주관 '저출산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옥천군의 '인구늘리기 릴레이 협약'이 최우수로 선정돼 도내에서 가장 우수한 인구시책이라고 증명되어, 7월 전국 경진대회에 출전을 앞두고 있다.


다양한 인구정책 및 현안사업과 함께, 작년 충북도립대학교 학생들 대상으로 큰 전입효과를 봤던 '찾아가는 전입신고'도 하반기부터 재개되며, 특히 올해는 기업체 집중하여 임직원들에 대한 전입효과가 클 것으로 본다.


전재수 기획감사실장은 "올해는 인구수 5만1000명 회복이 관건이며, 허황된 수치보다 실현가능한 목표를 정하여, 주민이 만족하고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는 인구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OCU(오슈) 프로젝트란 다음달부터 내년 4월까지 10개월간 옥천군민, 특히 청년들을 대상으로 인구정책의 일환으로 '옥천공동체허브-누구나'에서 추진하는 16개의 교육 및 커뮤니티 프로그램을 말한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1억 기부하고 14시간 녹화…아이유의 팬사랑 클래스
아이유가 9월 18일 데뷔 12주년을 맞아 팬들과 함께 1억원을 기부하고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단독출연한다...
배우 서예지 끌로에의 새로운 뮤즈...
프랑스 명품 브랜드 끌로에(Chloe)가 배우 서예지와 함께 동화 ...
"입도 몸도 즐겁게"... 식품업계, ...
CJ제일제당 제공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식음료업계가 맛은 ...
'생방송 오늘저녁' 이베리코 수육...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생방송 오늘저녁'(사진제공=MBC)이베...
민주당, 김홍걸 의원 제명 결정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더불...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18일 [금]

[출석부]
포스틱
[포인트경매]
뚜레쥬르 감자&맛살 2 IN 1 샌드위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