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동작구, 모두가 행복한 여성안심마을 조성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는 지난달 안전 등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전문가 회의를 실시했다구는 지난달 안전 등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전문가 회의를 실시했다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지난달 서울시 주관 '2020 여성안심마을 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오는 12월까지 사업을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구는 여성 1인 가구 SS존 조성과 디지털 성범죄 없는 안심마을 조성 등 2개 분야에 모두 선정됨에 따라 사업비 5,100만원을 확보했다.


먼저, 범죄취약주거지역 내 여성 안심 생활망을 강화하는 여성 1인 가구 SS(safe single)존 조성에 사업비 3,600만원을 투입해 '슬기로운 생활 ~ 안심홈 라이프!'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대상지인 상도3동과 상도4동은 높은 언덕과 골목길이 많고 다세대다가구연립주택이 다수로, 특히, 여성 단독세대수가 전체 세대 중 52% 이상을 차지해 여성 1인 가구 및 1인 점포의 안전에 대한 선제적 대응이 필요한 지역이다.


구는 여성 1인 가구를 대상으로 ▲도어락 외 이중 잠금장치인 현관문 보조키 ▲외부에서 문을 열고 들어오면 경보음과 함께 문자가 전송되는 문열림센서 ▲창문잠금장치 ▲방범창 등 안심키트 4종을 140여 가구에 설치한다.


여성 1인 점포를 대상으로는 안전취약지의 골목상점을 중심으로 약 25개소에 안심벨을 설치한다. 위기상황 발생 시 안심벨을 누르면 구청 CCTV통합관제센터와 연결돼 경찰이 즉각 현장에 출동한다.


이와 함께 관내 주민 20명을 대상으로 여성전문가와 함께 하는 여성인권 교육을 실시한다. 교육완료 후에는 이수자 10명을 모니터링단으로 양성해 연말까지 설치점검, 만족도 조사 등의 모니터링 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디지털 성범죄 없는 안심마을 조성 분야로 'we toghther!! 안전한 사이버세상 일굼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구는 상도동, 사당동 등에 여성안심보행길을 조성했다구는 상도동, 사당동 등에 여성안심보행길을 조성했다

관내 초등학생 및 학부모, 교사 등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권역별 디지털 성폭력 예방교육과 안전한 디지털문화 조성 캠페인을 진행해 성범죄로부터 어린이를 보호하고 지역사회 내 성평등 문화를 확산시킨다.


김경옥 보육여성과장은 "앞으로도 지역 특성에 맞는 여성이 안심할 수 있는 마을 사업 추진으로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해 여성친화도시 추진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서울특별시 동작구 양성평등 기본조례」를 개정해 실질적 양성평등 지역사회 구현의 기반을 마련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치 세계화 이끈 청년 사업가, 美자택서 흑인 괴한에...
미국 포틀랜드 주에서 김치 사업을 하던 한국인 남성이 괴한에게 살해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은 현재...
[속보] 방통위, 방송법 위반 MBN에...
30일 MBN이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6개월간 영업정지 처분을 받았...
소녀들이여 생각을 말하라…태연,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태연이 새롭게 발매하는 ...
세븐어클락, 'K-STAGE 2020' 출격...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세븐어클락(사진제공=포레스트네트워크...
[SE★이슈]올 하반기는 '청춘물'이...
viewer / 사진=SBS, tvN 제공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시절, ...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30일 [금]

[출석부]
왕뚜껑
[포인트경매]
굽네 고추 바사삭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