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사업 6월 중 첫 시행

국제뉴스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여주시가 직영하는 퍼블릭마켓 여주 도자기판매장 내부 광경(사진제공=여주시청 홍보팀)여주시가 직영하는 퍼블릭마켓 여주 도자기판매장 내부 광경(사진제공=여주시청 홍보팀)

(여주=국제뉴스) 김덕기 기자 = 경기도 여주시는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사업'을 6월 중 첫 시행한다고 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2020년 도자기축제 취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도자업체에는 판로확보, 일반음식점 운영 소상공인에게는 구입비 지원, 창업예정인 사업자에게는 창업비용 절감, 관광객은 위생적인 도자식기 사용, 여주시는 도자기 우수성 홍보효과를 거두고자 이뤄진다.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사업은 2019년 하반기에 여주시 도자문화산업 진흥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이 개정돼 지원근거를 마련한 상태이다.


지원대상자는 여주관내 일반음식점을 운영하는 사업자(창업예정인 사업자 포함)로 도자식기 구입비 한도액 300만 원 중 80%인 최대 240만 원을 여주시가 지원하며, 도자식기 납품은 시가 직영하는 퍼블릭마켓 여주 도자기판매장에서 담당하게 된다.


여주시는 관련 단체들과 협의 및 조정을 통해 6월 중 지원대상자를 공개경쟁을 통해20개 업소를 선정해지원할 예정으로 자세한 사항은 여주시 홈페이지 공고란을 참고하면 된다.


한국외식업중앙회 여주시지부 원흥상 사무국장은 "일반음식점 여주 도자식기 구입비 지원 사업은 일반음식점을 운영하는 사업자의 자부담율이 20%로 중앙기관에서 시행하는 사업과 견주어도 손색없는 사업으로 소상공인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여주도자기사업협동조합 정지현 이사장은 "올해 첫 시행하는 것인 만큼 지원 기반을 잘 마련해 운영할 예정이며, 지역 도자업체의 판로처가 확대되는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상호 윈-윈(win-win) 하는 제도로 자리매김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멀버리 랄프 로렌 폴 스미스 특별한 패션 캠페인
멀버리가 모델 배윤영, 배윤지 자매와 함께 '멀버리 그린' 캠페인 영상을 공개했다. '멀버리 그린'은 브랜...
'핵심능력 테스트', '자뻑 일잘러'...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핵심능력 테스트(사진=핵심능력 테스트...
노지훈 와이프, ‘눈으로 욕한’ ...
(출처=KBS '살림남')노지훈 와이프가 남편의 음식 재료 손질에 ...
[TF이슈] 추미애 라임 감찰에 윤석...
윤 수사 관여 목적은 위법…추 징계 목적이라 합법적[더팩트ㅣ박...
[남기두의 눈] 충격적 유령집회 신...
남기두 본지 발행인 2016년부터 유령집회를 막기 위한 법안이 ...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5일 [일]

[출석부]
역전우동 옛날우동
[포인트경매]
이마트 24 금액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