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전국 최초, 우분 연탄을 활용한 일석삼조 효과 기대

국제뉴스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영주시, '우분 연탄'을 활용한 일석삼조 효과 기대(다양한 비율의 우분연탄을 만들어 효율을 실험하는 있는 모습)영주시, '우분 연탄'을 활용한 일석삼조 효과 기대(다양한 비율의 우분연탄을 만들어 효율을 실험하는 있는 모습)

(영주=국제뉴스) 백성호 기자 = 영주시는 2020년부터 시행되고 있는 양분총량제에 따라 축산농가의 축산분뇨 처리에 대한 해결방안으로 전국 최초로 우분(소똥)을 활용한 연탄을 개발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지난 1일 밝혔다.


현재 전국 축산농가에서 발생되는 우분량은 연간 4천만톤에 달하고 있어, 과집적 된 양분으로 하천과 토양에 큰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이에 영주시는 가축 분뇨 처리 문제 해결을 위해 이를 자원으로도 재활용하고자 우분을 발효 및 탄화 처리해 다양한 비율로 무연탄과 배합해 4,000칼로리 이상의 화력을 발생시키는 우분연탄을 개발했다.


우분을 활용한 유연탄은 기존의 무연탄보다 화력이 좋고 유해가스발생량이 적어 농작물 재배 하우스 에너지원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우분 번개탄과 공 모양으로 우분연탄을 만들어 야외에서 레져용 에너지원으로도 활용이 기대된다.


우분연탄을 상용화 하기 위해 발효된 우분을 원료로 사용해야 하므로, 기존의 우분 펠릿을 생산하는 우분 발효 설비를 활용해 연계할 수 있는 방안도 있어 다양한 에너지원의 시스템화에 대한 접근이 가능하다.


기타 우분연탄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영주시 농업기술센터 기술지원과 기술개발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정선군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추세 심상찮다
정선군청.(정선=국제뉴스)김희철 기자 = 정선군에서 3일 코로나19 최초 확진자 발생 이후 4일 2명이 확진판...
박보미, 안양FC 박요한과 오늘(6일...
[한스경제=최지연 기자] 개그우먼 출신 배우 박보미가 오늘(6일)...
보은 수한초등학교, 사랑 나눔 베...
사랑나눔 베이킹 교실 운영 모습.(제공=보은교육지원청)(보은=국...
군포시청 "11월 25일~4일 신성스포...
코로나19 방역 (국제뉴스DB)경기 군포시가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비오브유(B.O.Y), 보아 ‘ID;Peace...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불후의 명곡’ 비오브유(B.O.Y)(사진...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6일 [일]

[출석부]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