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이천시,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추진

국제뉴스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이천=국제뉴스) 김덕기 기자 = 경기도 이천시 관내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가 현재 시행 중인 4대 주·정차 절대금지구역 주민신고제와 함께 운영할 것을 추진 중인 것으로 1일 확인됐다.


시에 따르면 이번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는 어린이들의 안전한 통학로 확보를 통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행안부 지침에 따라 전국 각 지자체가 시행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4대 불법 주·정차 절대금지구역은 소화전, 교차로 모퉁이, 버스정류소, 횡단보도로서 주민신고제가 연중 24시간 운영되고 있다.


그동안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는 주민신고제를 운영하지 않고 단속요원들에 의한 현장단속만 벌여 왔다.


이천시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를 연중 24시간 운영방식과는 다르게 초등학교 일원에 거주하는 주민들의 주차편의를 위해 학생들이 통학하는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 운영할 것으로 전망된다.


신고방법은 시민 누구나 어린이보호구역에 불법 주·정차된 차량을 동일한 위치에서 촬영한 1분 간격 이상의 사진 2장과 위반지역 및 차량번호 식별이 가능한 증거자료를 안전신문고 앱으로 접수하면 요건 구비 시 승용차량은 8만 원, 승합차량 및 화물차량은 8~9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이천시는 8월 중 행정예고를 통해 시민들의 의견 접수 후 9월 초께 시내권역을 중심으로 주민신고제를 우선 운영하고, 추후 외곽지역까지 확대할 방침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천시 관계자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추진은 행안부 지침에 따른 것이어서 시행하는 것은 분명할 것 같다"며, "주민신고제가 추진되면 시민들의 인식개선을 통한 초등학교 앞 교통안전 확립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공주교육대학교 나우누리 재단, 대한노인회 충남연합...
▲ 공주교대 나우누리 대한노인회 충남연합회와 디지털 교육지원 MOU 체결 모습 - 충남 어르신...
대구시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 청...
[뉴트리션] 한국안광학산업진흥원이 행정안전부 ...
미추-홀(Whole)살피미 앱으로 홀몸...
[뉴트리션] 인천 미추홀구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
대구시, 2020년 부패방지시책평가 ...
[뉴트리션] 대구시가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주관하...
사상구 보냉가설봉사단 부산지회학...
[뉴트리션] 보냉가설봉사단 부산지회(지회장 박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월 27일 [수]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빼빼로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