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군산해경.35사단 군산대대 협력강화로 밀입국 철저 감시 돌입

국제뉴스 | 2020.06.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군산=국제뉴스) 조판철 기자 = 군산해양경찰서는 소형선박의 밀수,밀입국 사례를 예방하고 해양감시와 경계태세를 한 단계 높이기 위해'야간 해안 감시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합동훈련도 실시하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군산대대는 감시 장비를 통해24시간 군산 앞바다를 모니터링 하고 있으며,해경과 협력을 통해 인명을 구조하는 등 높은 성과를 내고 있다.


실제 지난달18일 자살을 암시하며 집을 나선20대 남성을 감시 장비로 포착해 자살을 막기도 했으며,최근에는 불법조업 중인 잠수기 어선을 동향을 해경에 알려 단속을 돕는데 손을 더하기도 했다.


최근 태안에서 레저보트를 이용한 밀입국을 시도해 추적에 나선 해경에 검거되는 사례가 발생하였고,군산에서는 지난달26일 유관기관 간 업무협의 및 밀입국 취약개소를 합동점검한 후,군산해경은 별도 대응반을 편성해 철저하게 대비하고 있다.


특히 외해에서 내해로 진입하는 미식별 선박에 대한 검문을 철저히 하고 출항지역과 입항지역 다른 선박,장기계류 선박에 대해서 재점검을 진행하고 있다.


이와 관련해,지난5월29일에는 이우진 군산대대장이 군산해경을 찾아 조성철 군산해경서장과 해안 감시 정보공유와 합동훈련 등 밀입국 방지를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조성철 군산해경서장은"해안경계와 감시를 맡고 있는 군산대대와 해상치안을 전담하고 있는 군산해경이 더욱 협력강화로 군산 앞바다에 밀입국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군산지역의 경우20년간282명의 밀입국자와 알선책24명이 검거되었으며,지난10년간 화물선 선원들이 무단 상륙 후 도주하는 수법 외 선박을 이용한 직접 밀입국은 발견되지 않았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픽스 프리 블루투스 이어폰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픽스 프리 블루투스 이어폰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업데이트'픽스 프리 블루투스 이어폰 캐시워...
[속보] 부산시 "부산 한빛온누리약...
[속보] 부산시 부산 한빛온누리약국·평화시장 엘림 방문자 찾습...
홍천군, "온누리교회 방문자 코로...
25일 오후 대전시 중구 대흥동 IEM국제학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
[TF사진관] 래퍼 아이언, 영정 속 ...
'쇼미더머니3' 출신 래퍼 고 아이언(본명 정헌철)의 빈소가 26일...
광희 MC확정, 김구라X박선영과 호...
광희 MC확정, 김구라X박선영과 호흡 맞춘다광희 MC확정 소식이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월 26일 [화]

[출석부]
스타벅스 화이트 초콜릿 모카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화이트 초콜릿 모카 스타벅스 화이트 초콜릿 모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