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전시, 물류창고 화재예방 및 안전관리 점검

국제뉴스 | 2020.05.3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대전시는 지난 13일부터 29일까지 시내 물류창고 19곳을 대상으로 화재예방과 안전관리 특별 합동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대전시는 지난 13일부터 29일까지 시내 물류창고 19곳을 대상으로 화재예방과 안전관리 특별 합동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대전시는 지난 13일부터 29일까지 시내 물류창고 19곳을 대상으로 화재예방과 안전관리 특별 합동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지난 4월 29일 이천시에서 발생한 물류창고 공사장 화재와 같은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실시됐으며, 대전시·3개구(동구, 유성구, 대덕구)·대전 소방서·전기안전공사 등 이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체계적으로 진행됐다.


이번 특별 합동 점검 대상은 대전시에 등록된 물류창고로 CJ대한통운, ㈜한진을 비롯한 동구 3곳, 유성구 4곳, 대덕구 12곳 등 모두 19곳이다.


점검은 물류 시설 내 안전관리 점검 여부와 안전교육 실시, 소방 시설물의 적정성 및 유지관리 상태 점검, 전기 시설의 안전성 등으로 대전시는 소방서 지적 5곳, 전기안전 점검 불량 10곳에 대해 시정통보를 했다.


대전시 관계자는 "근로자가 안전하게 일할 수 있는 작업장을 만들기 위해 이번 특별점검 결과인 수신기 미작동, 안전 관리자 직무 고시 미이행, 누전 차단기 미시설 등에 대해 빠른 시정 조치를 하도록 지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쿠팡, 마켓컬리 등 유통기업 물류센터의 코로나 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6월 1일부터 5일까지 물류창고업에 대한 특별 방역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방역점검 항목은 일용직 근로자 관리, 마스크 상시착용 확인, 생활속 거리두기 방역지침 준수 등이다.


대전시는 이번 방역 점검 뿐 만아니라 지속적인 관심과 점검을 통해 지역 내 물류시설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나설 예정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창] 자녀와 거리두기
미혼인 친구 한 녀석이 결혼을 망설이는 이유는 ‘자녀’ 때문이다. 딩크족(DINK·Double Income No Kids)...
[드라마는 시대다] 욘사마·지우히...
아직도 서울 중앙고등학교 앞 중앙상회에 가면 ‘욘사마’, ‘지...
<코>코콤, 매도잔량 465% 급증
오전 9시 55분 현재 코콤(015710) 재무분석차트영역계속기업리포...
秋, 남부지검장 사의 하루 만에…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23일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 후임에 이정...
[포토 카페] 너를 담다
노을 지는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한 모녀가 ‘너를 담다’라는 작...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4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