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구광역시, 디지털성범죄 근절대책 마련

국제뉴스 | 2020.05.3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대구시청사진제공=대구시청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권영진 대구광역시장)는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디지털 성범죄를 뿌리 뽑기 위해 유관기관 협력체계를 구축해 사전예방을 위한 교육과 홍보를 확대하고 피해자의 신속한 사회복귀를 위한 지원시스템을 강화한다.


지난 5월 29일 대구시청 별관 대회의실에서는 대구시와 교육청, 경찰청, 여성폭력피해자 지원시설 실무책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성범죄 근절을 위한 TF팀 대책회의'가 열렸다.


이번 회의는 관계 기관이 함께 최근 반인륜적 범죄행위로 많은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는 디지털성범죄를 근절하기 위한 실효성 있는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됐다.


성폭력피해와 관련해 대구시는 현재 여성긴급전화1366과 해바라기센터 등 7개소의 여성폭력상담소를 통해 24시간 긴급신고 및 피해자지원 체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심리의료법률지원 등을 통해 피해자가 신속하게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대구시는 '디지털성범죄 모니터링단'을 신설해 불법촬영물의 삭제를 지원하고, 아동청소년 디지털성폭력 피해자 지원을 위한 '성폭력피해 아동청소년 지원센터'도 운영할 예정이다.


아울러 디지털성범죄 사전예방을 위해 직장 내 성폭력 예방교육과 찾아가는 성폭력 예방교육을 확대하고, 아동청소년장애인 등 취약계층별 맞춤형 성폭력예방교육도 강화한다.


대구여성가족재단에서도 '청소년 대상 디지털성범죄 대응 표준강의안'을 제작해 각급 학교와 청소년시설에 보급할 예정이며, 9월에는 관계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대응세미나를 개최한다.


또한 대구시는 공중화장실 2,470개소에 대한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여부를 정기적으로 점검하고, 음식점 등 공중위생업소 4,696개소에 대한 합동점검도 올해 신규로 실시한다.


강명숙 대구시 여성가족청소년국장은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으로 디지털성범죄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한 예방교육과 홍보를 강화하고, 피해자의 신속한 일상생활 복귀를 지원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국립자연휴양림을 실시간으로 보고 즐겨봐요~
[뉴트리션]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는 장기화 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한 국민들의 정...
윤은혜, ‘신박한 기록 1위! “무...
‘신박한 정리’ 사상 가장 짐을 많이 비운 사람은? 9월 21일 방...
행정안전부 장관, 청량리 전통시장...
[뉴트리션] 행정안전부 진영 장관은 9.21.(월) 새...
"졸혼 부모 대신할 반려견 입양…...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졸혼한 부모, 혼자 있는 외로움 채우기...
LS전선, 전기차용 알루미늄 전선 ...
viewer LS전선 직원들이 경북 문경 공장에서 전기차용 알루...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2일 [화]

[출석부]
초코에몽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