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구광역시, 디지털성범죄 근절대책 마련

국제뉴스 | 2020.05.3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대구시청사진제공=대구시청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권영진 대구광역시장)는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디지털 성범죄를 뿌리 뽑기 위해 유관기관 협력체계를 구축해 사전예방을 위한 교육과 홍보를 확대하고 피해자의 신속한 사회복귀를 위한 지원시스템을 강화한다.


지난 5월 29일 대구시청 별관 대회의실에서는 대구시와 교육청, 경찰청, 여성폭력피해자 지원시설 실무책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성범죄 근절을 위한 TF팀 대책회의'가 열렸다.


이번 회의는 관계 기관이 함께 최근 반인륜적 범죄행위로 많은 시민들의 공분을 사고 있는 디지털성범죄를 근절하기 위한 실효성 있는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됐다.


성폭력피해와 관련해 대구시는 현재 여성긴급전화1366과 해바라기센터 등 7개소의 여성폭력상담소를 통해 24시간 긴급신고 및 피해자지원 체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심리의료법률지원 등을 통해 피해자가 신속하게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대구시는 '디지털성범죄 모니터링단'을 신설해 불법촬영물의 삭제를 지원하고, 아동청소년 디지털성폭력 피해자 지원을 위한 '성폭력피해 아동청소년 지원센터'도 운영할 예정이다.


아울러 디지털성범죄 사전예방을 위해 직장 내 성폭력 예방교육과 찾아가는 성폭력 예방교육을 확대하고, 아동청소년장애인 등 취약계층별 맞춤형 성폭력예방교육도 강화한다.


대구여성가족재단에서도 '청소년 대상 디지털성범죄 대응 표준강의안'을 제작해 각급 학교와 청소년시설에 보급할 예정이며, 9월에는 관계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대응세미나를 개최한다.


또한 대구시는 공중화장실 2,470개소에 대한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여부를 정기적으로 점검하고, 음식점 등 공중위생업소 4,696개소에 대한 합동점검도 올해 신규로 실시한다.


강명숙 대구시 여성가족청소년국장은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으로 디지털성범죄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한 예방교육과 홍보를 강화하고, 피해자의 신속한 일상생활 복귀를 지원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86명...국내발생 351명, ...
(서울=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19일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86명 늘었다.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
11kg 감량 후 자신감 넘치는 30대 ...
[한스경제=임민환 기자]걸그룹 2NE1 출신 박봄이 다이어트 후 근...
결혼 D-33 웨딩사진 공개한 과거 ...
[한스경제=임민환 기자] 걸그룹 쥬얼리 출신 조민아가 결혼 33일...
싱어게인 30호, 폭풍 칭찬·올어게...
JTBC '싱어게인' 30호 가수 이승윤이 18일 방송에서 무대를 마친...
[특징주] 석경에이티 주가 22% 급...
[특징주] 석경에이티 주가 22% 급등세 '나노소재 개발'석...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월 19일 [화]

[출석부]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빽다방 노말한소프트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