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제주 다녀간 경기 군포시 확진자, 접촉자 34명

국제뉴스 | 2020.05.3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제주=국제뉴스) 문서현 기자 = 제주도는 제주를 다녀간 경기도 군포시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제주도는 30일 오후 7시 경기도 군포시 보건소로부터 제주 방문 사실을 통보 받은 직후 A씨의 진술과 현장 CCTV분석 등을 통해 군포시 확진자 A씨에 대한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31일 제주도에 따르면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제주를 여행한 후 경기 군포시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A씨의 접촉자는 총 34명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일행과 함께 머물렀던 호텔의 직원 5명과 김포행 항공편에 함께 탑승한 승객 29명(이중 제주도민 2명)이다.


공개된 A씨의 동선은 확진환자에 대한 중앙방역대책본부 지침에 따라 검체 채취일 2일 전인 5월 27일부터 해당된다.


현장 CCTV 분석 결과, A씨는 대부분의 동선에서 마스크를 착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지난 5월 25일 지인 24명과 함께 여행차 제주에 입도했다"고 진술했다.


동선 공개일인 27일에는 오전 8시 20분경 서귀포시 소재 '아인스 호텔'에서 조식 후 체크아웃을 진행한 후일행들은 3대의 렌트차량으로 나눠 이동한 뒤 당일 오전 11시 25분 제주시 소재 한 향토음식점에서 점심 식사를 했다.


A씨는 오후 12시 10분 경 제주공항에 도착했으며, 출도할 때까지 공항 내 상점이나 면세점을 방문하지 않았으며 제주국제공항 내에서도 줄곧 마스크를 착용한 것이 현장 CCTV를 통해 확인됐다.


A씨 일행은 이날 오후 1시 45분 김포행 항공편을 타고 출도했다.


제주도는 A씨가 27일 머물었던 숙소와 점심 식사를 한 식당에 대해서는 30일 임시 폐쇄하고 방역 소독 조치를 완료했다.


더불어 A씨의 일행이 제주지역 여행 시 이용했던 차량 3대에 대해서도 30일 방역 소독을 마쳤다.


한편 A씨는 지난 29일 오전 10시경부터 발열과 근육통 등 증상이 발현돼 오후 5시 30분 군포시 소재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를 진행했으며, 30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현재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제주도는 A씨의 진술과 현장 CCTV, 카드 이용내역 등을 통해 동선과 접촉자 등을 세부적으로 확인하고, 추가 사항이 파악 되는대로 그 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다.

경기도 군포시 확진자 A씨 동선.경기도 군포시 확진자 A씨 동선.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 자족식당, 제주도 보...
'생방송 투데이' 오늘방송맛집 - 자족식당 코너에서 제주도 보말칼국수 맛보러 옵서예~ 보말칼국수 맛집 '...
'11월 10일 컴백' 김준수, 새 미니...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김준수(사진제공=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강승윤 "이세영과 가장 자주 만나...
'카이로스'의 강승윤이 이세영에 대한 감사함을 표했다. 26일 오...
2020 U-12 제1회 전국리틀야구대회...
(사진 = 평택시리틀야구단 - 남건욱선수)(서울=국제뉴스) 주성진...
'2020 LIVE in DMZ' 성료, 철저한 ...
25일(일), 비무장지대(DMZ)의 가치와 평화·공존을 기원하는 복...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6일 [월]

[출석부]
참깨라면
[포인트경매]
몽쉘 크림케이크 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