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교육청, 도민 의견.제안 청원광장 개선

국제뉴스 | 2020.05.3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청원광장 초기 화면.(사진제공=충북도교육청)청원광장 초기 화면.(사진제공=충북도교육청)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도민이 제시한 의견 및 제안들을 교육 정책에 반영하고 있는 '충북교육 청원광장'개선에 나섰다.


충북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운영 중인 '충북교육 청원광장'은 지난 2018년 10월에 개통돼 1호 청원 '충북예고 기숙사를 만들어주세요'를 시작으로 도민들에게 교육정책 제안을 받아왔다.


지난 1년 7개월간 충북 도민들은 총 173건의 청원을 올렸으며, 총 5829명의 공감을 얻었다.


이는 1일 평균 0,36건, 청원 1건당 공감 34명으로 도민의 의견을 수렴하기에는 다소 부족한 상황이다.


또한 '충북교육 청원광장'은 교육 정책 제안을 위한 공간임에도 불구하고, 개인 및 집단의 요구에 대한 민원성 게시글이 많아 본래 운영 목적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지적도 받아왔다.


이에 도교육청은 청원광장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9년 5월에 이어 6월 1일부터 청원광장 접근성 강화와 청원 내용에 대한 온라인 공유, 교육정책에 대한 의견 수렴 등의 개선을 실시한다.


우선 청원광장에 게시된 청원 내용에 대한 원활한 공유와 참여를 위해 청원광장 홈페이지를 통해 각종 SNS, 밴드, 카카오톡, URL 복사 기능 등으로 충북교육정책에 대하여 이용자간 공유가 쉽도록 개선하였다.


또한, 기존 청원제도뿐만 아니라 교육청이 도민에게 교육 주요정책을 물어보는 '교육청이 도민의 의견을 묻습니다' 게시판이 신설운영된다.


도교육청은 '교육청이 도민의 의견을 묻습니다'를 통해 교육정책 사업에 대해 도민에게 의견을 물어보고 도민이 제시한 의견들을 정책에 반영하게 된다.


6월은 도교육청이 추진하고 있는 '교육문화 복합시설 설립' 에 대해 도민들의 의견을 듣게 된다.


뿐만 아니라, 도교육청은 충북교육 청원광장에 대하여 30초 스팟 영상을 제작하여 TV, 유튜브 등에도 방영하고, 카드뉴스, 리플릿도 제작하여 더 많은 도민들이 관심을 가질고 참여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김상열 정책기획과장은 "청원광장에 게시되는 민원성 의견 하나 하나도 모두 충북교육을 위한 소중한 청원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우리교육청은 다양한 창구를 통해 교육정책에 대한 도민들의 의견에 귀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어바웃타임 송해 "사람 만나지 못하는 것 이상의 고통...
송해가 '어바웃타임'에 출연해 코로나19로 일상이 멈춘 것에 대한 아쉬움을 털어놓는다. /비타민티브이 제...
[TF확대경] 노현희, 전 남편 신동...
배우 노현희가 TV조선 '내 사랑 투유'에 출연해 지난날을 회상하...
완주군의회, 지역경제 살리기 민·...
(사진=완주군의회) 김재천 의장을 비롯한 완주군 의회 의원들이 ...
종로구, 누구나 배우는 기쁨 누릴 ...
[뉴트리션] 종로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쳐있는...
대구시, 세계 시장을 누빌 글로벌 ...
[뉴트리션] 대구시와 대구경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월 20일 [수]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