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음성군, 코로나19 차단 각계 빈틈없는 방역 실시

국제뉴스 | 2020.05.3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삼성면 새마을부녀회 학교방역활동 모습.(사진제공=음성군청)삼성면 새마을부녀회 학교방역활동 모습.(사진제공=음성군청)

(음성=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음성지역에서 코로나19 감염병의 확산을 막기 위해발 벗고 나섰다.


▶원남면 남녀새마을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안주혁, 부녀회장 유복순)가 5월 29일 보천리 삼거리를 중심으로 방역활동과 국토대청결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방역 및 청소활동은 코로나19의 위험으로부터 주민들의 거주환경을 정비하고, 방역의 중요성을 상기시키려는 목적으로 진행됐다.


방역에 참여한 안주혁 원남면 새마을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힘겨운 일상을 보내고 있는 주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우리 새마을의 역할이라는 생각에서 이번 봉사를 준비하게 됐다"며, "주민들의 일상생활이 안전할 수 있도록 새마을회에서 더욱 활발한 활동으로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맹동면 남녀새마을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고황민, 부녀회장 이동순)에서도 지난 5월 18일부터 맹동면 자율방재단과 함께 맹동초등학교를 중심으로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코로나19로 인해 그동안 미뤄졌던 개학이 순차적으로 진행됨에 따라 학교 내 체육시설, 교실 등과 주요 이동통로를 모두 철두철미하게 소독했다.


이동순 부녀회장은 "그동안 맹동면 시가지, 충북혁신도시 주요 다중이용시설 등을 소독했는데, 5월 말부터 학교가 제한적으로 개학됨에 따라 미래세대인 학생들을 위해 회원들과 함께 방역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이어, 삼성면 새마을부녀회(부녀회장 정정순)에서 지난 5월 19일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삼성중학교 및 인근 지역의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특히, 개학을 앞둔 삼성중학교 통학로 일원 및 유동인구가 많은 버스정류장 등을 집중적으로 방역해 감염병의 지역사회 확산을 차단하는 등 안전한 생활환경 만들기에 노력했다.


정정순 부녀회장은 "학생 및 지역주민들의 안전이 확보될 수 있도록 주기적으로 코로나 방역활동을 실시하고 있다"며, "하루빨리 코로나가 종식될 수 있도록 지역주민이 한마음으로 마스크 착용 및 손 세정을 꾸준히 실천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혜리 하차, 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 출연 하나…...
▲혜리 하차 (출처=혜리SNS)가수 혜리의 ‘간 떨어지는 동거’ 출연 여부가 눈길을 끈다. 20일 혜리의 소속...
'이소성 지방' 낮추는 '아보카도 ...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나는 몸신이다'(사진제공=채널A)'이소...
'순간포착' 하우스 오너먼트에 뜻...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하우스 오너먼트(사진제공=SBS)'하우스...
미즈노블, 2021 트렌디 웨딩 헤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웨딩을 진행할 수밖에 없는 예비부부에게...
러 “평창올림픽 해킹 주장은 ‘러...
러시아가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개막 당시 벌어진 해킹 사건의 ...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0일 [화]

[출석부]
초코에몽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