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봉화군, 소상공인 긴급지원비 지원대상 확대와 구비서류 간소화 시행

국제뉴스 | 2020.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봉화군, 소상공인 긴급지원비 지원대상 확대와 구비서류 간소화 시행봉화군, 소상공인 긴급지원비 지원대상 확대와 구비서류 간소화 시행

(봉화=국제뉴스)백성호 기자 = 봉화군은 6월 1일 관내 소상공인 긴급지원비(경제회복지원비와 점포재개장 사업비) 지원대상 확대와 구비서류를 완화하여 시행한다고 밝혔다.


봉화군은 지난 5월 27일 「봉화군 재난안전대책회의」에서 지원대상 확대와 구비서류 완화를 위한 심의회를 열어 원안가결 하였다.


코로나19의 지역 내 감염으로 정부와 지자체의 권고에 따라 상인회에서 자발적으로 5일장을 폐쇄하는 등 그동안 군의 경제활동이 더욱 침체되어 전통시장과 상점을 찾는 고객과 관광객들이 급격히 줄어듦에 따라 폐업과 매출감소로 어려워하는 소상공인들이 많았다.


또한 코로나19 특별재난지역임에도 긴급지원비 신청 시 복잡하고 어려운 지역 실정에 맞지 않는 각종 구비서류를 요구를 하여 소상공인들이 신청하기가 어렵다는 의견이 많이 있었다.


따라서 봉화군에서는 소상공인 긴급지원 신청을 간소화, 다양화하고자 이번 재난안전대책 회의 심의를 가지게 되었으며 심의결과 첫 번째 경제회복지원비와 점포재개장 지원비 신청 시 관내 소상공인이면 매출감소 증빙서 또는 피해사실 확인서를 모두 인정하기로 했다.


두 번째 점포재개장 지원비 신청 시 피해비용 지출증빙 구비서류 중 간이세금계산서 등도 인정함으로서 구비서류를 간소화, 다양화하기로 했다. 세 번째 지원대상 확대로 상인회의 확인을 받은 봉화관내 주소를 둔 난전상인들에게도 경제회복지원비를 지원해 주기로 했으며, 네 번째 농업인경영안정자금 수령자와 농업법인 대표도 긴급지원 대상에 포함하기로 했다.


봉화군은 지역 영세 소상공인들에게 도움이 되고 지역경제 정상화 등 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화위복의 기회가 되고자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긴급지원 집행지침을 변경 시행하게 되었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지역 영세 소상공인들과 지역 경제의 빠른 회복을 기원하며, 지역의 모든 소상공인들은 한분도 빠짐없이 긴급지원비를 지급 받음으로써 조금이나마 경영 안정에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최소라, 쇼 하루 전 전속계약 취소로 극한 다이어트
모델 최소라가 극한 다이어트로 몸이 망가졌던 일화를 털어놨다. /최소라 SNS최소라 키 179cm에 45kg까지 ...
tvN 철인왕후 오늘(3일) 밤 6시 50...
사진제공 : tvN ‘철인왕후’ 신들린 코믹 시너지로 유쾌한 ...
도수코 출신 모델 최소라, 무리한 ...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 캡처[한스경제=허지형 기자] 모...
감성 실력파 보컬 수란, ‘바람피...
사진제공 : ‘바람피면 죽는다’ OST 표지 배우 조여정과 고...
야옹이 작가, 남친 전선욱과의 러...
viewer 야옹이 작가/ 사진=‘유퀴즈’ 방송화면웹툰 ‘여신...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3일 [목]

[출석부]
세븐일레븐 3천원권
[포인트경매]
파리바게트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