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구광역시, 부처님 오신 날 사찰 특별점검 실시

국제뉴스 | 2020.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권영진 대구광역시장권영진 대구광역시장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권영진 대구광역시장)는 5월 30일 부처님 오신 날 법회에 많은 신도와 시민들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구군과 합동으로 점검반을 편성해 관내 153개 사찰의 생활방역 수칙준수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한다.


대구시는 지난 5월 22일 부처님 오신 날 봉축법요식을 앞두고 조계종, 천태종, 진각종, 태고종, 관음종 등 각 종단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지고, 부처님 오신 날 법회 자율방역 협조를 요청하는 한편, 종단을 통해 법회 개최 시 공양 미제공, 손소독마스크 착용 의무화, 발열체크, 출입자 명부 작성 등 생활방역지침 준수 공문을 발송해 거듭 협조를 요청했다.


또한, 종단 및 구·군의 협조로 대구시 관내 등록 사찰 408곳에 대해방역관리자 지정, 행사 시 생활방역지침 준수, 법회개최 여부, 자율방역 협조요청 등 특별점검을 위해 사전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전수조사 결과 5월 30일 법회를 개최하는 사찰 중 참석규모 100명 이상 사찰 60곳은 대구시에서, 50 ~ 100명 규모 사찰 93여 곳은 구·군에서 행사 당일 특별 점검을 할 예정이다.


특히, 5월 27일에서 29일까지 3일간, 구·군 보건소에서 대형사찰 50여 곳에 특별 방역을 실시하고, 사찰별로 자체 방역을 철저히 해 줄 것을 요청하는 등 법회개최 시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한 사전 준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부처님 오신 날 법회가 열리는 5월 30일에는 대구시, 구·군 공무원 120여명이 사찰별로 미리 지정된 방역관리자와 공동으로 출입시 발열 체크, 손소독마스크 착용 의무화, 참석자 명부 작성 등 생활방역지침이 준수될 수 있도록 현장에서 직접 계도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최근 고양, 인천 등 쿠팡 물류센터에서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는 등 조금만 방심해도 감염이 눈덩이처럼 확산될 수 있음을 염두에 두고 행사운영자는 물론 신도와 시민여러분께서도 생활방역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지상의 아틀란티스 멕시코, 엔세나다 가두리 참치 양...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세계테마기행'(사진제공=EBS1)'세계테마기행'이 지상의 아틀란티스 멕시코에서 ...
[분양특집] HDC현대산업개발 ‘고...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고척 아이파크’ 조감도. (자료 제공...
고흥 수락도 김양식, 김춘원 씨의 ...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한국기행'(사진제공=EBS1)'한국기행'...
유튜브 아동학대 실체?…비글부부 ...
MBC '뉴스데스크' 방송 캡처[한스경제=허지형 기자] 크리에이터 ...
넷플릭스 손잡은 K-콘텐츠 `글로벌...
한류가 새로운 발전단계로 나아가고 있다. 코로나19...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1월 26일 [목]

[출석부]
매운새우깡
[포인트경매]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