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시, 제7차 국제 해양폐기물 컨퍼런스 개최 도시로 확정

국제뉴스 | 2020.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은 '제6차 국제 해양폐기물 컨퍼런스(2018)' 개회식 모습/제공=부산시사진은 '제6차 국제 해양폐기물 컨퍼런스(2018)' 개회식 모습/제공=부산시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제7차 국제 해양폐기물 컨퍼런스'개최지로 부산시가 확정됐다.


부산시는 우리나라 개최가 확정된 제7차 국제해양폐기물 컨퍼런스의 부산 유치를 위해 올해 2월 해양수산부에 유치제안서를 제출했으며, 해양수산부는 지난 28일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에서 부산시를 비롯해 유치제안서를 제출한 3개 지자체(강원도 강릉시, 충남 보령시, 경북 경주시) 중 부산을 최종 개최지로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국제해양폐기물 컨퍼런스'는 전 세계의 해양폐기물 연구자, 정책 당국자, 산업계, NGO 등이 참여, 해양폐기물 연구 성과 및 선진 정책을 공유하고, 새로운 대응전략을 모색하는 국제행사인데, 이번 유치전에서 부산은 국제행사의 풍부한 경험과 노하우, 관광마이스 기반구축, 다수의 해양수산 공공기관 입지, 해양환경정책의 선도적 추진 등을 강점으로 내세워 좋은 평가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그간 미국 해양대기청(NOAA) 주관하에 부정기적으로 개최해 오던 해양폐기물 컨퍼런스가 제7차를 맞아 미국이 아닌 다른 나라에서 처음으로 개최되는 행사인 만큼, 그 규모나 내용 면에서도 이전보다 큰 차이가 있다.


2022년 9월 개최 예정으로 부산 벡스코에서 50개국, 700여 명 이상의 해양폐기물 국제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5일간 미세플라스틱 예방과 민간부문 협업, 효과적인 법·규정·정책의 실행, 혁신사례 등 10개의 주제별 발표와 170개 이상의 포스터 발표를 통해 전 세계가 직면한 해양폐기물에 대한 실태와 문제, 실효적인 대책방안을 공유한다.

'제6차 국제 해양폐기물 컨퍼런스(2018)' 발표 세션'제6차 국제 해양폐기물 컨퍼런스(2018)' 발표 세션

부산시 관계자는 "해양폐기물 문제는 국가 간 경계가 없는 전 지구적 것인 만큼, 국제 해양폐기물 컨퍼런스 부산 개최는 대한민국 부산이 해양폐기물 해결에 대한 국제적 위상을 높이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전진, 아내 류이서 공개…사랑꾼 철부지와 조련 여왕 ...
전진이 아내와 함께 예능 나들이에 나선다. '동상이몽2'에 출연해 달달한 신혼 생활을 공개할 예정이다. /...
고성 해변, 일가족 3명 너울성 파...
강원도 고성군 한 바닷가에서 엄마와 아이 2명이 너울성 파도에 ...
올 추석 귀성길은 29일, 귀갓길 10...
대구의 서쪽 고속도로 관문인 서대구나들목 전경. 올 추석에 교...
어제 결혼 전진 ``걸어다니는 천사...
사진:sbs 전진·류이서 부부의 신혼 일상이 최초로 ...
블랙핑크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은...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 주 첫 정규앨범을 발매하...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8일 [월]

[출석부]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