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시설공단, 도심속 자연·문화체험 공원자연학교 마련

국제뉴스 | 2020.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도심속 자연ㆍ문화체험 '공원자연학교' 포스터도심속 자연ㆍ문화체험 '공원자연학교' 포스터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도심 속 자연과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이색학습의 장이 6월부터 10월까지 부산의 4개 공원·유원지에서 펼쳐진다.


부산시설공단은 코로나19로 연기됐던 공원·유원지의 문화·체험 프로그램 '2020년도 공원 자연학교'를 6월부터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올해 처음 문을 여는 '공원 자연학교'는 '생태문화해설 교실', '식물 세밀화 교실', '가족 가드닝 교실'3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며, 6월부터 10월까지 부산의 주요 공원·유원지에서 운영된다.


'생태문화해설 교실'은 공원해설가의 설명을 들으며 숲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6월부터 10월까지 5개월 간 상시 운영된다.


숲과 친구 맺기, 숲속 교과 여행, 숲과 오래된 미래, 지구의 부모 만나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생태문화해설 교실은 중앙공원(대신공원 포함), 어린이대공원, 금강공원, 태종대유원지에서 체험 가능하다.


'식물 세밀화 교실'은 9월부터 10월까지 금강공원에서 운영되며, 세밀화 입문 과정부터 작품 전시까지 총 6차시로 구성된다.


그림에 관심있는 성인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대상인원은 10명으로 8월께선착순 접수 예정이다.


'가족 가드닝 교실'은 어린이대공원에서 6월, 9월 2회씩 총 4회로 운영된다. 다음달13일1회차가 시작되고, 같은달1일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모집한다.


'허브 화분 심기''나무 액자 만들기'등으로 구성된 '가족 가드닝 교실'은 가족단위로 신청이 가능하며, 직접 만든 화분을 기념으로 가져갈 수 있다.


부산시설공단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부산의 아름다운 공원·유원지에서 치유와 안정의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장동민 3차 피해 호소, CCTV 공개 "고통 심해"
코미디언 장동민이 지난달부터 이어지는 괴한의 테러로 원주 집과 자동차 등 피해 상태가 심각하다고 전했...
이소라, 16년 전 눈썹달 LP 발매…...
이소라가 2004년 발매한 6번째 정규앨범 '눈썹달'을 LP로 발매한...
미우새 곽시양 "누나 넷, 시월드 ...
배우 곽시양이 '미우새'에 출연해 누나가 넷이 있다며 가족관계...
홍남기 “농어촌 빈집활용숙박 5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한걸음 모델 방안’을 ...
“칼 있다, 날 체포해” 분당 살인...
분당의 한 아파트에서 70대 여성 2명을 살해한 혐의로 붙잡힌 6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1일 [월]

[출석부]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경매]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