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시설공단, 도심속 자연·문화체험 공원자연학교 마련

국제뉴스 | 2020.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도심속 자연ㆍ문화체험 '공원자연학교' 포스터도심속 자연ㆍ문화체험 '공원자연학교' 포스터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도심 속 자연과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이색학습의 장이 6월부터 10월까지 부산의 4개 공원·유원지에서 펼쳐진다.


부산시설공단은 코로나19로 연기됐던 공원·유원지의 문화·체험 프로그램 '2020년도 공원 자연학교'를 6월부터 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올해 처음 문을 여는 '공원 자연학교'는 '생태문화해설 교실', '식물 세밀화 교실', '가족 가드닝 교실'3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며, 6월부터 10월까지 부산의 주요 공원·유원지에서 운영된다.


'생태문화해설 교실'은 공원해설가의 설명을 들으며 숲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6월부터 10월까지 5개월 간 상시 운영된다.


숲과 친구 맺기, 숲속 교과 여행, 숲과 오래된 미래, 지구의 부모 만나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생태문화해설 교실은 중앙공원(대신공원 포함), 어린이대공원, 금강공원, 태종대유원지에서 체험 가능하다.


'식물 세밀화 교실'은 9월부터 10월까지 금강공원에서 운영되며, 세밀화 입문 과정부터 작품 전시까지 총 6차시로 구성된다.


그림에 관심있는 성인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대상인원은 10명으로 8월께선착순 접수 예정이다.


'가족 가드닝 교실'은 어린이대공원에서 6월, 9월 2회씩 총 4회로 운영된다. 다음달13일1회차가 시작되고, 같은달1일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 모집한다.


'허브 화분 심기''나무 액자 만들기'등으로 구성된 '가족 가드닝 교실'은 가족단위로 신청이 가능하며, 직접 만든 화분을 기념으로 가져갈 수 있다.


부산시설공단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부산의 아름다운 공원·유원지에서 치유와 안정의 시간을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박명수 밀접접촉, 이찬원 코로나 여파
박명수 밀접접촉, 이찬원 코로나 여파(사진=박명수 SNS)박명수 밀접접촉 소식이 전해졌다.박명수는 3일 확...
루이비통 전속 모델 최소라, 블랙 ...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 캡처모델 최소라가 ...
[2021 수능] 수능 끝나면 논술·면...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예비소집일인 2일 서울 용산구 ...
산업부, 해외진출 기업 대상 '미래...
▲산업통상자원부 (이투데이DB)산업통상자원부는 3일 온라인 플...
UN 대마초 마약 제외 권고 소식에 ...
오성첨단소재 로고[한스경제=허지형 기자] UN(유엔) 마약위원회...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3일 [목]

[출석부]
세븐일레븐 3천원권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