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용인시 땅값 전년 대비 6.03% 상승..가장 비싼땅 이마트 죽전점

국제뉴스 | 2020.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생활속거리두기 용인시청 전경생활속거리두기 용인시청 전경

(용인=국제뉴스) 강성문 기자 = 올해 용인시에서 가장 비싼 땅은 수지구 죽전동 1282 이마트 죽전점 건물 부지와 표준지인 죽전동 1285 신세계 백화점 경기점 건물 부지로 ㎡당 670만원이고, 가장 싼 땅은 처인구 양지면 추계리 산84-21번지로 ㎡당 1910원으로 나타났다.


이는 용인시가 지난 1월1일 기준 시 전역 토지 26만6629필지에 대한 개별공시지가를 29일 결정공시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르면 개별공시지가는 지난해에 비해 평균 6.03%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별로는 처인구가 7.02%로 가장 높은 상승률을 나타냈으며 수지구와 기흥구가 각각 6.17%, 4.95%의 상승률을 보였다.


기흥구에서 가장 비싼 곳은 신갈동 롯데리아 건물 부지가 ㎡당 645만2천원으로 조사됐고, 처인구에서는 김량장동 농협은행 부지가 ㎡당 605만8천원으로 기장 비싼 땅으로 꼽혔다.


개별공시지가에 대한 이의신청은 6월29일까지 구청과 읍면동 민원실에 비치된 개별공시지가 이의신청서를 작성해 토지 소재지 구청 민원지적과에 제출하면 된다. 정부민원포털 정부24를 통해 할 수도 있다.


시는 이의신청 토지에 대해선 결정지가의 적정성을 재조사한 후 감정평가사의 검증과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개별 통지할 방침이다.


개별공시지가는 종합부동산세, 재산세, 취득세 등 토지 관련 국세와 지방세, 각종 부담금의 부과기준 자료로 활용된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출근길] 일라이, 지연수와 이혼한다·송강호·김민희...
'출근길'은 정치, 사회, 경제, 연예 등 각 분야의 전일 주요 뉴스를 정리한 코너입니다. 출근길 5분만 투자...
공주 푸르메요양병원 관련 코로나1...
2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이후 ...
시진핑 연내 방한 무산될 듯… 中 ...
viewer 26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를 방문한 왕이 중국외교부...
대법, 내달 14일 '민경욱 선거무효...
viewer 민경욱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연합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추가 임상 ...
파스칼 소리오 CEO 블룸버그 인터뷰“영국과 EU 승인 지연 영향...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1월 27일 [금]

[출석부]
팔도비빔면
[포인트경매]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