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교육청, 학교장 허가 교외체험학습 최대 45일 실시

국제뉴스 | 2020.05.2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감염병 사태와 관련한 등교 수업시 '학교장 허가 교외체험학습'을 학생별 최대 45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외체험학습 실시 일수 연장은 코로나19로 인한 감염병 위기 단계가 '심각경계' 단계에 한하며 '가정학습'도 교외체험학습 신청 사유에 포함할 수 있도록 했다.


'가정학습'을 사유로 신청하는 교외체험학습은 1회 10일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최대 허용 일수는 45일이다.


학교장 허가 교외체험학습에 대한 학교별 학칙에 45일 미만일 경우, 학칙 변경 없이 도교육청 지침에 근거하여 운영할 수 있다.


또한 학교별 학칙에 교외체험학습 인정 일수가 45일을 초과하는 경우 학교 규칙에 따라 실시할 수 있다.


도교육청의 이번 교외체험학습 운영지침은 코로나19로 인해 아직도 귀국하지 못한 단기 해외 체류 중인 학생에게도 동일하게 적용된다.


학교장 허가 교외체험학습은 주말·공휴일을 제외하고 실시 희망일 3일전에 학교에 신청서를 제출하여 승인을 받아야한다.


학교의 평가(지필수행평가)일이 포함된 교외체험학습 신청은 지양하도록 안내됐다.


'가정학습'을 사유로 교외체험학습을 신청한 학생은 체험 기간의 학습계획을 제출하고 보호자의 지도하에 외부출입을 자제해야 하며, 여행 목적의 신청은 불허된다.


도교육청 김동영 학교혁신과장은 "코로나19 사태 속 등교수업과 관련하여 표준화된 교외체험학습에 대한 허가 일수를 학생·학부모의 우려와 교육과정을 고려하여 45일로 설정함으로써 현실화하였다"며 "교외체험학습 사용 가능 일수 연장에 대해 신속히 안내하여 학생과 학부모, 학교 현장의 심리적 방역과 혼란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단독] 트와이스, '6시 내고향' 접수…'오!만보기'→'...
[OSEN=장우영 기자] 걸그룹 트와이스가 &lsquo6시 내고향&rsquo을 접수했다. &lsquo오! 만보기&rsquo 코너...
[TF사진관] 대종상 레드카펫, 여배...
배우 문가영, 유진, 이유리, 오나라(왼쪽부터)가 3일 오전 서울 ...
비말 마스크 가격 무조건 500원 아...
날씨가 더워지면서 얇고 통기성 좋은 코로나19 ...
北, 욱일기·한반도지도 내건 日방...
지난 19일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방위상이 트위터를 통해 공...
경주시, 산란계농장 계란 안전성 ...
[뉴트리션] 경주시는 닭 진드기가 많이 발생하는 ...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6월 3일 [수]

[출석부]
CU 2천원권
[포인트경매]
교촌치킨 허니콤보웨지감자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