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도 - 충북TP, 뿌리산업 육성 박차

국제뉴스 | 2020.05.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충북TP 본부관 전경.(사진제공=충북TP)충북TP 본부관 전경.(사진제공=충북TP)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는 충북경제 4%달성과 미래성장 동력산업으로 육성하고 있는 뿌리산업 육성을 위해 충북테크노파크(원장 송재빈)와 사업협약을 체결하고 뿌리산업 육성을 위해 힘을 모은다.


충북테크노파크가 주관하고 한국산업진흥협회가 참여하는 2020년 뿌리기술산업 경쟁력 강화지원사업은 총 사업비 4억으로 충북도내 6대 뿌리산업(금형, 주조, 용접, 표면처리, 열처리, 소성가공)과 충북형 뿌리산업(에너지신산업, 스마트IT 부품산업, 수송기계소재부품산업)관련 기업을 지원한다.


이 사업의 핵심적 목표는 4차산업혁명시대 스마트제조혁신을 선도할수 있는 첨단형 뿌리기술 기업들을 지원하고 산업을 육성해 관련분야의 좋은 일자리 창출과 기업성장을 견인하기 위한 사업이다.


충북도내에서 뿌리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2018년 이후 3년째 추진하는 사업으로 뿌리산업의 특성상 관련 전후방 산업의 핵심적 기술분야를 모두 포함해 충북뿌리산업의 체질개선과 첨단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충북테크노파크는 뿌리기업의 안정적 성장과 발전을 지원하기 위한 지원사업에 대한 공고를 5월 21일부터 6월 15일까지 충북테크노파크 홈페이지에서 진행중이며, 혁신성장지원, 생애주기별 맞춤형 컨설팅지원, 기업경쟁력강화 및 마케팅지원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앞서 제시한 6대 뿌리산업과 충북형 뿌리산업관련 기업이다. 과제 접수 등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참조하며 된다.


충북테크노파크 송재빈 원장은 "이번 지원사업의 핵심은 상대적으로 취약한 충북뿌리산업을 육성하고 첨단화함으로써 4차 산업혁명 및 일본규제대응,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의 뿌리기술기업 도약을 위한 마중물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특히 뿌리산업협의회 소속 기업들은 본 지원사업과 충북도의 뿌리기술기업 육성의지에 매우 고무되어 있으며, 충북도와 충북테크노파크의 지원사업에 많은 기대를 걸고 있다. 향후에도 지속적인 지원이 이어지고 보다 많은 지원이 이뤄지기를 희망하고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특고 등 고용안정지원금 신청 첫날…"지급 센터에 문...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소득이 급감한 특수형태근로(...
신세경, 미모에 여름의 청량함을 ...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신세경의 새로운 화보가 공개됐다.신세...
한국패션산업연구원 휴대하기 편한...
한국패션산업연구원이 개발한 스마트 방연마스크...
외인 드래프트 앞둔 V리그 여자부...
러시아 국가대표로 뛸 당시 안나 라자레바(오른쪽)의 모습. /연...
임영웅, 절친 부산 결혼식에 깜짝 ...
[스타뉴스 이정호 기자] /사진=SNS 캡처임영웅이 결혼식장에 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6월 1일 [월]

[출석부]
비타500
[포인트경매]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권(온라인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