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익산시, (사)전북창업공유지원단과 업무협약 체결

국제뉴스 | 2020.05.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익산=국제뉴스) 장운합 기자 = 익산시는 21일, 고용노동부 주관'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사업'중 하나인'익산시 고용안정 일자리센터'구축 및 운영을 목적으로 (사)전북창업공유지원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출처=익산시청 제공[사진-左로부터 (사)전북창업공유지원단 이효선 이사장, 정헌율 시장]사진출처=익산시청 제공[사진-左로부터 (사)전북창업공유지원단 이효선 이사장, 정헌율 시장]

일자리센터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사)전북창업공유지원단(이사장 이효선)은 현재 중앙부처, 전북도, 익산시의 각종 일자리 사업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는 일자리 사업 분야에 최적화 된 기관이다.


일자리센터는 익산상공회의소 1층에 자리 잡고 6월 중 개소식을 한 후 업무를 게시할 예정이다.


시 일자리정책과장이 센터장을 겸임하며, 총 19명의 인원으로 ▲기업지원팀, ▲취업연계팀으로 구성 운영되며 구인구직 상담, 동행 면접, 기업 컨설팅 등 일자리 관련 각종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이를 토대로 고용서비스를 한 곳에 집적시킨 종합일자리 지원 플랫폼을 구축해 5년간 2,000개 이상의 일자리 발굴을 목표로 구직자에게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사진출처=익산시청 제공[사진-익산시청과 (사)전북창업공유지원단 관계자들]사진출처=익산시청 제공[사진-익산시청과 (사)전북창업공유지원단 관계자들]

특히 수요자 중심의 일자리 연계를 위해 ▲일자리발굴단(5명)과 ▲이동상담 인력(5명)을 운영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고용현장 모니터링과 산업동향 현지조사를 통해 적재적소 맞춤형 일자리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헌율 시장은 "코로나 19등으로 특히 침체된 지역 고용위기 극복을 위해 기업방문, 구직상담 등을 통해 신속하고 원활한 일자리 연계 및 양질의 일자리 발굴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익산시는 지난해부터 전북도와 김제, 완주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인 "고용안정 선제대응 패키지 지원사업"에 도전한 결과 올해 4월27일 최종 사업 대상자로 선정되어, 일자리사업으로는 사상 최대 규모인 400억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올드스쿨' 김창열 "막방 실감안나" 김지훈...
[서울=뉴시스]이호길 인턴 기자 = '김창열의 올드스쿨' 마지막 방송을 맞는 김창열이 1일 아쉬운 ...
스마트카라 신제품 음식물 처리기 ...
스마트카라는 6월 1일 대대적인 론칭 프로모션과 함께 ‘스마트...
신세경, 미모에 여름의 청량함을 ...
[OSEN=장우영 기자] 배우 신세경의 새로운 화보가 공개됐다.신세...
“9분간 목 짓누른 경찰에 3급살인...
미국에서 흑인 남성의 목을 무릎으로 눌러 사망하게 한 백인 경...
한국패션산업연구원 휴대하기 편한...
한국패션산업연구원이 개발한 스마트 방연마스크...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6월 1일 [월]

[출석부]
비타500
[포인트경매]
교촌치킨 허니콤보웨지감자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