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구광역시, "대구의 장수기업을 찾습니다"

국제뉴스 | 2020.04.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권영진 대구광역시장)와 대구상공회의소는 지역에서 창업한 후 30년이 경과되고, 근로인원이 30인 이상인 기업을 대상으로 '대구3030기업'을 선정한다.


'대구3030기업' 선정사업은 일찍이 대구에 기반을 두고 지역경제발전에 기여한 향토기업을 선정·예우하기 위한 시책으로, 지역 기업인에게 자긍심을 부여하고 사회적으로 존경받는 기업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2007년부터 추진하고 있다.


대구시와 대구상공회의소에서는 이달 16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접수를 받아, 서류심사, 적격여부 조회, 기업활동지원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해당 기업을 최종 선정한다.


지금까지 '07년 68개, '08년 20개, '10년 10개, '12년 14개, '14년 20개, '16년 12개, '18년 15개 등 총 159개 기업이 선정됐다.('08년부터 격년제 선정)


'대구3030기업'에 선정되기 위해서는 본사가 대구에 소재하고 창업한 지 30년*이 경과해야 하며, 공고일인 16일 현재 근로인원이 30인 이상인 기업이어야 한다.*대구지역내에서 사업한 기간이 기준일('20.12.31.) 현재 30년이 경과되어야 함


30년이 경과한 향토기업이라도 기업명과 기업주가 모두 변경된 기업, 3030기업으로 이미 지정된 기업, 산업재해 관련 명단 공표 기업, 공정거래법 위반 기업, 세금체납수사언론보도 등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기업은 제외된다.


'대구3030기업'으로 선정되면 대구시장, 대구상공회의소 회장 공동명의의 지정패가 수여되고, 대구시에서 운영하는 중소기업육성자금 우대지원(2년), 대구광역시지방세무조사운영규칙에 의거 세무조사 면제(3년), 해외 시장개척단 파견 및 해외전시·박람회 참가 우선 지원(2년)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경기침체와 코로나19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건실한 운영으로 지속적인 성장이 기대되는 향토기업을 적극 발굴하고 예우해 지역에서 인정한 명문 장수기업이라는 자긍심과 명예를 가지고 지역 기업이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온평리 입지 바꾸고, 제2공항 추진하자"
6일 우리공화당 제주도당은 제주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온평리 입지를 바꾸고 제2공항을 추진할것을 ...
펜트하우스 2 피범벅 김현수에 유...
펜트하우스 2 피범벅 김현수에 유진 '충격'SBS 금토드라마...
영천시, 2021년 농업대학 교육생 ...
(영천=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영천시는 8~19일까지 지역...
최기문 영천시장 "현장에 답이 있...
(영천=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최기문 경북 영천시장이 5일 북...
경주 화랑마을, 청소년운영委 위원...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경주시화랑마을은 오는 19...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6일 [토]

[출석부]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 월드콘
[포인트 경품]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 신세계/이마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