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논산시, 코로나-19 해외유입 선제적 차단 매뉴얼 운영

국제뉴스 | 2020.04.1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논산시청 전경

(논산=국제뉴스) 김영근 기자=논산시(시장 황명선)가 해외입국자로 인한 전국 코로나19 확진자가 전체 확진자의 절반에 달하면서 해외입국자에 대해 선제적 차단 매뉴얼을 운영한다.


시는 현재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철저한 방역체계를 통해 코로나 청정지역을 유지하고 있으나, 13일 0시 기준 전국 신규 확진자 25명 중 16명이 해외입국자로, 논산시는 선제적이고 과감한 ‘해외유입대응 매뉴얼’을 통해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데 모든 행정력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입국자는 공항에서부터 논산의 거주지까지 시에서 마련한 전용차량을 타고 곧바로 이송되며, 검체 채취 후 진단검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집중 관리를 받는다.


또, 2차 감염을 막기 위해 해외입국자 가족들은 시에서 제공하는 숙소에서 임시로 생활한다.


‘음성’ 판정이 나온 경우에도 2주간 자가격리 되며, 격리기간 동안 촘촘한 모니터링을 진행한다. 생필품과 방역물품 등은 시에서 제공한다.


또한, 최근 음성판정을 받은 후 다시 확진자로 뒤바뀌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어 자가격리 해제 하루 전, 재검사를 통해 ‘음성’으로 최종 확인되어야 자가격리를 해제하는 등 철저한 사후 관리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감소 추세에 들어섰지만 해외유입과 지역사회 감염이 이어지고 있어 아직 긴장의 끈을 놓아서는 안된다"라며 "정부의 코로나19 대응 방침을 바탕으로 논산시만의 해외유입 대응 매뉴얼을 마련해 감염병으로부터 시민들을 안전하게 지키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해외입국자 이송차량을 운행하는 기사, 공항과 임시생활시설, 휴양시설 등 근무자들의 안전예방에도 각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제주지역 첫 코로나19 백신 3,900회분 25일 오전 6시...
[뉴트리션]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첫 백...
2021년 강원 수출 사상 최대 25억...
[뉴트리션] 강원도는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수출...
통영시, 2021년 모바일헬스케어사...
[뉴트리션] 통영시는 2월 24일 부터 통영시 관내 ...
도심 속 영농체험의 친환경 도시텃...
[뉴트리션] 울산 중구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도...
백군기 용인시장, 이동?고림 재활...
백군기 용인시장 [뉴트리션] 백군기 용인시장은 24...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5일 [목]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비요뜨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리바게뜨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