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안산시, 모든 학교 열화상카메라 설치…동등한 방역체계 구축

국제뉴스 | 2020.04.1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안산시가 등교개학을 대비해 관내 초·중·고·특수학교 30개교에 열화상카메라를 지원.사진=안산시

(안산=국제뉴스)이승환 기자=안산시가 등교개학을 대비해 관내 초·중·고·특수학교 30개교에 열화상카메라를 지원한다.


14일 시에 따르면 안산교육지원청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관내 초·중·고·특수학교 110개교 가운데 ‘열화상카메라 지원 지침’에 충족하는 80개교에 열화상카메라 설치를 지원한다.


관련 지침은 학생 수 480명 이상인 학교에 1대, 1천500명 이상 학교는 2대를 지원하는 것으로, 관내 30개교가 기준에 충족하지 않는다.


특히 취약계층인 장애인 학생이 재학 중인 한국선진학교와 명혜학교 등 특수학교 2개교는 방역을 위한 지원이 시급하지만, 학생수가 200명에도 못 미친다.


시는 이에 따라 교육당국 지침에 해당하지 않는 30개교에 대해 시 예산 2억4천만 원을 투입, 재학 중인 8천600여 명의 학생의 발열체크를 지원하기로 했다.


앞서 시는 교육당국 관할인 유치원을 대상으로 마스크 2만개와 손소독제 450여개를 배포하고 방역을 지원하는 등 부처 간 칸막이를 허물고 모든 아이들의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노력하고 있다.이번 지원도 교육당국의 관리 밖에 있는 학생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결정됐다.


시는 등교개학 이전에 모든 지원을 마칠 예정이며, 열화상카메라가 설치되면 관내 모든 초·중·고·특수학교에서 학생들의 발열체크가 이뤄지게 된다.


특히 학부모들은 안심하고 학생들을 학교에 보낼 수 있게 됐으며, 교사들은 체온계를 들고 일일이 학생들의 발열을 체크하는 어려움을 해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윤화섭 시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금, 학생 수가 부족해 지원을 받지 못하는 안전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학교가 동등한 방역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는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안산시외버스터미널, 원곡동 만남의 광장, 외국인주민지원본부, 한도병원 등 13개소에 총 17대의 열화상카메라를 설치·운영하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속보]펜트하우스2 최예빈(하은별) 학폭 논란 제기
[속보]'펜트하우스2' 최예빈(하은별) 학폭 논란 제기(사진= 온라인 커뮤니티)펜트하우스 하은별(최예...
[급등 가상화폐]레이븐코인 시세 ...
[급등 가상화폐]레이븐코인 시세 또 껑충...20% 이상 상승세레이...
쓰리박 스페셜 박찬호·박세리·박...
'쓰리박 스페셜' 박찬호·박세리·박지성의 특별한 만남&#...
DSP 공식입장, 에이프릴 현주 왕따...
DSP 공식입장, 에이프릴 현주 왕따 논란 '일축'(사진=DSP...
화성시, 외국인근로자 선제적 검사...
▲ 화성시청 전경(화성=국제뉴스) 김정기 기자 = 경기도 화성시...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1일 [월]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