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전주대박물관, 대학박물관 진흥지원 사업 3년 연속 선정

국제뉴스 | 2020.04.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주=국제뉴스) 조판철 기자 = 전주대박물관(관장 김건우)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고 (사)한국대학박물관협회가 주관하는 2020년 ‘대학박물관 진흥지원 사업’에 3년 연속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대학박물관 진흥지원 사업은 박물관이 지역 특성에 맞는 차별화된 전시·교육연계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전국 100개 대학박물관 회원관 중 17개 대학이 선정 되었으며, 호남지역에서는 전주대박물관이 유일하다.
 
전주대박물관은 올해 이 사업을 통해 한국전쟁 70주년 계기, 기억 속에 잊혀져 가는 전쟁의 참혹한 현실과 슬픔을 어루만지고, 좌·우 대립이 아닌 과거에 대한 반성과 화해의 방법을 제시하는 특별전을 개최한다.


‘70년 전의 기억, 그리고 전쟁이 남긴 상처’ 란 주제로 2019년 전주대학교 박물관에서 조사한 한국전쟁 민간인 희생자 유해발굴 사진과 출토유품 등을 전시하며, 국방부·전쟁기념관·충북대학교 등 다른 기관들의 유물 및 자료를 협조 받아 전시할 예정이다.


전시 외에도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전쟁을 기억하는 세대들에게 듣는 토크콘서트, 전문가들에게 듣는 유해발굴 전문 강좌, 민간인 희생자와 관련된 전주지역 답사와 입체 지형도 채색하기, 한반도 네임텍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도 운영된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된 이후 전북의 초·중등학생, 문화적 소외계층, 특수학교, 지역주민 등 2,5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박현수 학예연구관은 "올해는 한국전쟁 70주년이 되는 해로 피 묻힌 역사에 희생된 분들을 기억하고 추모하며 향후 우리에게 남은 과제로 민간인 학살 현황과 참상에 대해 다시 한번 되새기고자 전시를 마련하였다. 전쟁의 비극이 다시는 반복되지 않게 교훈으로 삼아 좌·우 대립이 아닌 하나로 포용하며 화해하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전소미 독립선언문, 삼일절 기념식 참석 왜?
전소미가수 전소미가 3.1절 기념식에 참석했다.전소미는 이날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서 열린 3·1절 기념...
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자 355명...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3월 1일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
송혜교 기증, 벌써 10년째 독립운...
사진제공=송혜교 SNS배우 송혜교가 삼일절을 맞아 기부 선행을 ...
홈플 초빅딜데이 오후 2시 홈플퀴...
홈플러스 홈플 정답은?홈플 초빅딜데이 홈플러스 퀴즈 정답이 공...
배성우 퇴사, 형 배성우 소속사 들...
배성우 인스타그램배성재가 SBS를 떠났다.배성재는 1일 오전 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1일 [월]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리바게뜨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