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이낙연 전 총리 이후삼 제천·단양 후보 지원유세

국제뉴스 | 2020.04.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 왼쪽부터 이후삼 후보 지원유세를 하고 있는 이낙연 전 총리와 이인영 원내대표 모습)/사진=후보사무실

(제천=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이낙연 전 국무총리와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제천·단양 이후삼 후보를 위해 릴레이 지원사격에 나섰다.


이후삼 후보(제천·단양) 측에 따르면 13일 이낙연 전 총리는 이후삼 후보 지원유세를 통해 "국회의원 300명중에 지독하게 지역만 챙기는 의원 3명을 꼽으라면 그 안에 들어갈 분이 이후삼 의원"이라며, "예결위나 본회의장에서 제천·단양 관계되는 일은 꼭 챙겼다.


그리고 그 결과가 제천·단양에 많이 나타나있다고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이 전 총리는 "이번에도 이후삼 의원이 제천시민 단양군민분께 약속한 사업들이 꼭 이뤄질 것이라는 믿음을 갖고, 이후삼 의원을 더 사용해 주십사 제안드린다"고 강조했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의 지원유세에서 이 대표는 이후삼 후보를 다시 한 번 당선시켜달라면서 "이후삼이 하려는 모든 일을 저와 더불어민주당이 뒷받침 하겠습니다. 믿고 이후삼을 다시 국회로 보내주십시오"라고 강조했다.


특히, 이낙연 전 총리와 이인영 대표는 공통적으로 "일할 준비가 되어있고 일할 마음으로 가득한 이후삼 후보 같은 사람을 여러분의 대리인으로 뽑아달라"며, "그것이 바로 제천단양을 위해서도 대한민국을 위해서도 보탬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이후삼 후보 역시, "지난 1년 10개월 동안 참 열심히 일했다.


국회의원은 군림하는 자리가 아니라 여러분과 함께 하는 자리"라며, "여러분의 든든한 친구 이후삼이 제천단양 발전의 초석을 다지겠다.


시작한 사업 끝까지 마무리해서 전국에서 손색없는 도시로 만들 자신이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유례를 찾기 힘든 당 상임선대위원장과 공동선대위원장 등 당 지도부의 투표 이틀 전 진행된 연이은 지원유세로 인해, 제천단양 지역에서의 이후삼 후보에 대한 지지세는 더욱 공고해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미스트롯2 결승전 임영웅·김희재 등 톱6 특별무대
[뉴트리션] 트로트 가수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TV조선 예능 프로...
모범택시 이제훈, 우리 사회가 기...
[뉴트리션] SBS 새 금토드라마 '모범택시'를 통해...
정동극장, 3월 예술단 출범…첫 정...
[뉴트리션] 정동극장이 3월 '정동극장 예술단'을 ...
블랙핑크 뚜두뚜두 뮤비, 15억뷰 ...
[뉴트리션] 그룹 '블랙핑크'의 '뚜두뚜두(DDU-DU ...
선미 "예민미가 폭발하는 빌런 캣...
[뉴트리션] '꼬리' 콘셉트는 '예민미'가 폭발하는...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6일 [금]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