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상일, "장애 편견과 차별 없는 대한민국 만들 것"

국제뉴스 | 2020.04.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제주=국제뉴스) 김승환 기자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는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장애 편견과 차별이 없는 대한민국을 만들겠다"면서 '장애인권리보장법 제정'을 천명했다.


부상일 후보는 "장애인들이 국민의 한사람으로 누려야 할 당연한 기본권리와 인권을 보장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교육, 복지, 취업, 교통, 의료 등에 대한 구체적 지원시스템 등을 종합적으로 체계화하는 확실한 법률적 근거가 필요하다"고 강조하면서 "그 동안 말만 해놓고 실천되고 있지 않은 '장애인권리보장법 제정'을 가장 먼저 실천하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부 후보는 "장애인들이 지역사회에 어려움 없이 정착 할 수 있도록 지역사회기반의 집중적이고 체계적인 교육이 필요하다고 생각되어 장애인 평생교육을 '권리'로 보장하며, 장애인평생교육시설의 지원 기준을 마련하고 장애를 고려한 지원 여건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를 통해 장애인 평생교육의 질적 수준을 향상할 수 있으며, 장애 친화적인 평생교육 환경 및 기반을 구축 성인장애인의 적극적이고 능동적인 평생학습을 실현 할 수 있으며 장애인의 자립생활을 도와 장애인이 지역사회 통합에 기여하는 중요한 구성원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부상일 후보는 "장애인의 노동과 복지가 공존하는 시스템을 만들기 위해 장애인 활동지원 서비스 연령 제한 폐지를 반드시 실현시킬 것이며, 장애인 문화예술 쿼터제, 중도장애 심리재활센터 설치 등에 대한 부분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부상일 후보는 "반드시 제정해, 종합적이고 확실한 지원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장애인들의 삶의 향상'을 위해 가려운 부분을 싹 긁어줄 수 있도록 국가의 책임과 역할을 강화시킬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마이민트, 상큼한 우리들의 이야기 포털 : 500 Error

검색

본문

죄송합니다.
일시적인 장애로 서비스가 원활하지 않습니다.


다음을 시도해 보십시오.
홈 페이지를 연 다음 원하는 정보에 대한 링크를 찾으십시오.
새로 고침 단추를 클릭하거나 나중에 다시 시도하십시오.

관련 문의사항은 마이민트 고객센터에 알려주시면 친절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2일 [화]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리바게뜨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