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거창군, 코로나19 확진자 19명 전원 퇴원

국제뉴스 | 2020.04.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거창군청

 (거창=국제뉴스) 이종필 기자 = 거창군(군수 구인모)에서는 지난 11일 코로나19 확진자 19명 전원이 퇴원했다. 지난달 7일 마지막 확진 이후 추가 감염 없이 35일 만의 낭보로, 그동안 추가 확산 차단에 방역을 집중해 온 당국에는 첫 번째 봄소식이라는 평가다.


거창군은 2월 26일부터 2월 28일까지 3일간 거창침례교회에서 10명, 3월 3일부터 3월 7일까지 5일간 웅양면에서 8명 등 소규모 집단감염이 주도하면서 총 1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감염원은 모두 대구와 관련된 것으로 밝혀졌다.


이 중에서도 부부감염자는 2쌍, 최고령 감염자는 76세, 최연소 감염자는 20세로 20세 미만 감염자는 없었다. 기간별로 보면 최장기간 입원자는 거창 10번으로 43일간, 최단기간 입원자는 거창 19번으로 13일간이다. 평균 치료기간은 25일이 걸렸다.


마지막 퇴원자인 거창 10번 환자는 아홉 번의 재검을 거쳐 음성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으며, 그만큼 빠른 확산속도에 비해 퇴원속도는 답답하고 더뎠다. 19명의 평균 치료기간이 25일에 달해 전국 평균을 웃돌며 환자와 가족들의 애를 태웠다.


한편, 추가확진이 멈춘 지 36일째 이어지고 있는 거창군은 지역 내 감염이 주춤한 사이에 해외입국자가 45명으로 급증했다. 여기에 외국인은 7명으로 모두 다문화가정의 가족으로 베트남 국적이다.


구인모 군수는 "앞으로의 코로나19 대응의 관건은 행정의 방역 화력을 어디에 집중하느냐, 군민 참여도를 얼마나 높이느냐에 승패가 갈린다. 입국자는 자가격리를 통해 행정통제 범위 내에 있기 때문에 안심해도 된다"며, "학교 개학에 맞물린 생활 속의 방역이 뒤따라야 학생들을 지켜낼 수 있다"며 군민 참여를 호소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함소원, 진화 이혼설 입장 발표 "내가 진화 힘들게 했...
함소원, 진화 이혼설 입장 발표 내가 진화 힘들게 했다배우 함소원이 결별설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함소원...
철인7호 치킨 미담에 누리꾼 찬사 ...
철인7호 치킨 미담에 누리꾼 찬사 홍대점 치맥 먹으러 가자치킨 ...
MC몽 미리듣기, 음원차트 싹쓸이할...
MC몽 SNS가수 MC몽이 컴백을 앞두고 전곡 미리듣기 영상을 공개...
승리 여배우에 쏠린 관심 "모르는 ...
사진: 승리 인스타그램가수 승리가 특수폭행교사 혐의를 부인하...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27일 정답 ...
리브메이트 오늘의퀴즈 정답은?오늘의퀴즈 2월 27일 리브메이트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7일 [토]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