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정찬민 용인갑 후보, "택시노조와 총량제 개정 관련 간담회 가져"

국제뉴스 | 2020.04.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정찬민 미래통합당 용인갑 국회의원 후보는 지난 10일 용인의 법인택시 노조와 국토교통부의 택시총량제에 지침에 대한 간담회를 가졌다.(사진제공=정찬민후보실)

- 정찬민 후보, 노조와 국토부 4차 총량제 용역에 대한 개선안 검토 -


- 용인의 특수성 감안해 4차 총량제 개선방안 국토부에 적극 건의키로 -


(용인=국제뉴스) 강성문 기자 = 미래통합당 용인갑 국회의원 후보인 정찬민 전 용인시장은 지난 10일 용인의 법인택시 노조와 국토교통부의 택시총량제에 지침에 대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용인운수 여민철 위원장, 용진운수 송재구 위원장, 정진옥 부위원장, 길광수 사무국장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 노조측은 “국토교통부가 마련한 용인시 4차 택시총량제 용역결과는 용인시의 특수성을 반영하지 않은 탁상공론의 결과”라며 “조사가 승차율이 가장 낮은 2,3월이 포함돼 형평성을 잃고 잘못 산출됐다”고 말했다.


노조측은 또 “용인의 경우 인구가 급증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인구대비 택시 대수가 가장 적은 도시”라며 “특히 우리나라 대표 관광지인 에버랜드, 민속촌이 있고 도농복합도시라는 지역적인 특성도 반영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노조측은 “3차 총량제에서 부여한 인구대비 택시 분담률(100만 이상 도시는 197명당 1대)에 따른 택시공급계획을 4차 총량제에 적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정 후보는 “시장 재임시절에도 용인의 특수성을 감안해 택시총량제 개선에 적극 노력한 바 있다”며 “국회의원이 되면 이번 4차 총량제 문제도 노조측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수용해 주도록 국토부에 요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푸시 리얼리 굿,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은?
푸시 리얼리 굿 관련 캐시워크 돈버는퀴즈가 출제됐다.5일 오후 1시 출제된 캐시워크 돈버는퀴즈는 fushi ...
락토 유산균 재생크림, 캐시워크 ...
락토 유산균 재생크림 관련 캐시워크 돈버는퀴즈가 출제됐다.5일...
궁 리메이크 제작 확정…제2의 주...
송지효 주지훈 윤은혜 김정훈(왼쪽부터 차례대로)이 출연한 드라...
[단독] 영탁 소속사 고소, 디온컴 ...
가수 영탁의 소속사 밀라그로를 사기 혐의로 고소한 디온컴이 밀...
tvN ‘나빌레라’ 박인환-나문희, ...
사진 제공: tvN ‘나빌레라’ 박인환, 나문희가 tvN ‘나빌...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5일 [금]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