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통합당 충주당원협, 민주당 김경욱 후보 공직선거법 위반 종합선물세트

국제뉴스 | 2020.04.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충주=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미래통합당 충주당원협의회는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더불어민주당 김경욱 총선 후보는 '아니면 말고식'의 마타도어가 도를 넘고 있다고 지적했다.


통합당 충주당협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정정당당하고 깨끗한 선거문화 정착을 위한 공명선거 서약까지 맺었지만, 충주지역 여론조사 결과가 자신에게 불리하게 나오자 이종배 후보에 대한 온갖 음모론과 흑색선전을 제기하며 충주선거를 진흙탕으로 흐리고 있다.


마치 문재인 대통령이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나라'를 만든 것처럼 김 후보가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진흙탕 선거판'으로 만들고 있다는 것이다.


지난 6일엔 김 후보가 기자회견을 통해 이 후보의 공약실현율이 '0%'라며 허위사실을 유포했다. 이는 공직선거법을 정면으로 위반한 것이며, 무거운 법적 책임을 피할 수 없을 것이다.


이에 이 후보가 김 후보의 허위주장을 반박하는 보도자료를 배포하자, 실무자의 착오라며 '남탓'으로 돌렸다.


김 후보는 ′10년 지방선거 당시 민주당 충주시장 후보가 허위사실을 유포해 시장직 상실과 함께 중벌을 받은 사실을 뒤늦게 알고, 자신의 범죄혐의를 피해가기 위해 남탓을 하는 비겁함을 보이 있다.


김 후보의 '비겁함'은 이뿐만이 아니다. 김 후보는 포털사이트에 출생지를 '경북 김천'으로 등록했다가 총선 출마 결심 이후 충주로 고쳤다. 공직에 있을 때는 경북 출신이라고 하는 게 유리할 것 같아서 놔두다가 출마 후 충주로 바꾼 '기회주의자'임이 틀림없다.


게다가 김 후보는 국토부 재직 시, 국민의 80%가 반대하는 철도민영화를 정권이 시키는대로 밀어부쳤다.


이에 국내 최대 시민단체 중 하나인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으로부터 '낙선' 대상으로 찍혔다.


국회의원은 민의를 듣고 반영해야 하는 국민의 일꾼이자 국민의 대변인이다. 국민은 안중에도 없고 오로지 정권의 지시에 국민 대다수가 반대하는 정책을 추진했던 김 후보가 충주시민의 80%가 반대하는 정책을 밀어부치진 않을지 심히 우려가 된다.


또한 김 후보는 폭행사건 연루와 유권자인 충주시민에게 불법 식사제공을 했다는 의혹에 대해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다. 상대후보에게는 없는 일도 꾸며내 비방하더니, 자신에 대한 의혹에 대해서는 입을 닫고 은폐하려는 적반하장의 행태를 보이고 있는 것이다.


이쯤되면 김 후보를 '공직선거법 위반 종합선물세트'라 불러도 무방할 것이다.


미래통합당 충주당원협의회는 김 후보의 허위사실유포 및 후보자 비방, 불법기부행위 등 공직선거법 위반에 대해 끝까지 추궁할 것이며, 사법당국은 김 후보의 공직선거법 위반 사항을 신속하고 엄중하게 수사해 줄것을 촉구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인터뷰] 미나리 한예리, 모니카가 본 푸른 눈의 사람...
한예리가 '미나리'로 스크린에 돌아온다. 그는 미국 이민 가족의 어머니 모니카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
김진애, 3.1정신으로 승리할 것
열린민주당 최고위원회(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열린민주...
"더불어민주당 전국대학생위원회 ...
더불어민주당 전국대학생위원회 발대식(서울=국제뉴스) 김서중 ...
철도교통의 요충지 김천 완성 위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송언석 의원(국민의힘, 경북 김천) 간담회(...
지성호의원, 삼일절 대전현충원 찾...
지성호의원 독립운동 3.1절 맞아 탈북민 100명과 국립대전현충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2일 [화]

[출석부]
뚜레쥬르 갈릭퐁당 브레드(대)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뚜레쥬르 갈릭퐁당 브레드(대) 뚜레쥬르 갈릭퐁당 브레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