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대, 51억 장학금 기탁 신언임 여사 생신 축하 행사 가져

국제뉴스 | 2020.04.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생신축하 행사 모습.김수갑 총장과 신언임 여사.(사진제공=충북대학교)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가 충북대학교의 어머니 강정 신언임 여사의 생신을 맞아 4월 10일 청주 인근 식당에서 김수갑 총장을 비롯해 본부 보직자, 친지, 가족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만수무강을 기원하며 함께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강정 신언임 여사는 여자라는 이유와 가난한 집안형편으로 배우지 못한 향학열과 내 자식을 두지 못한 아쉬움으로 평생을 근검절약하여 모은 전 재산 51억3000만 원을 장학기금으로 기탁하며 죽어서도 많은 자식이 공부하는 충북대와 함께하고 싶다는 뜻을 밝혀 큰 베풂의 미덕을 실천했다.


충북대는 신언임 여사의 뜻에 따라 ‘신언임 장학금’을 신설해 지원하고 있으며, 어려운 형편으로 자신의 꿈을 이룰 수 없다고 생각했던 학생들은 경제적 부담 없이 공부에 매진해 현재 지역사회의 발전을 위한 인재로 성장, 신언임 여사를 어머니처럼 모시며 매년 생신이나 명절날 등 평소에도 자주 찾아 함께 시간을 보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의 크고 작은 단체에서 활동하면서 어려운 사람을 도와왔고 여름 새마을 학교 이수, 행정대학원 여성 지도자 과정 수료 등 단순히 배움에 그치지 않고 이를 사회와 연계해 국가사회 발전에 기여해 충북대 명예행정학박사 학위를 수여하기도 했다.


김수갑 총장은 “충북대 어머니 강정 신언임 여사님의 은덕으로 어려운 학생들이 푸근한 어머니의 품안에서 자신의 꿈을 이룰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할 수 있는 대학생활을 보내고 있다. 앞으로 여사님의 고귀한 뜻을 잊지 않고 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 늘 건강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충북대에서는 신언임 여사의 건강을 위해 건강검진 및 병원진료를 돕고 있으며, 어머니처럼 모시고 함께 여행을 다니는 등 다양한 예우활동을 하고 있다. 2015년에는 수곡동에 위치한 충북대학교 평생교육원 강당을 학교 발전에 크게 기여한 교육독지가 신언임 여사의 이름을 따 ‘신언임 홀’로 명명해 운영하고 있다. 또한 학교의 중요행사에 귀빈으로 모셔 신언임 여사의 나눔 실천의 귀중한 뜻을 함께 공유하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박지훈 변호사 "기성용 성폭력 증거있다" 기성용 입장...
박지훈 변호사 기성용 성폭력 증거있다 기성용 입장은? (사진= SNS 캡쳐)축구 국가대표 출신의 미드필더 기...
임영웅 일편단심 민들레 유튜브 영...
임영웅 '일편단심 민들레' 유튜브 영상 1000만뷰 눈앞임영...
독일 방탄소년단 인종차별 "북한에...
독일 라디오 방송 바이에른3의 진행자인 마티아스 마투시크가 방...
[특징주] 스팀달러 주가 121% 폭등...
[특징주] 스팀달러 주가 121% 폭등세 '법정화폐로 교환 가능&...
MBC 전참시’ 조권, 하이힐 홀릭 ...
사진제공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전지적 참견 시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6일 [금]

[출석부]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