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대, 비교과프로그램 비대면 온라인진행 인기

국제뉴스 | 2020.04.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가 코로나19로 비대면 온라인강의를 진행하는 가운데 창의융합교육본부 의사소통교육센터에서는 학생들의 글쓰기 능력 향상과 독서 문화 확립을 위해 마련한 비교과프로그램 역시 비대면 온라인진행으로 학생들의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충북대 창의융합본부 의사소통교육센터에 따르면 독서인증제 ‘드림북’, 독서모임 ‘책으로 통하다’, 글쓰기 상담 프로그램을 비대면수업으로 전향해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독서인증제 ‘드림북’은 책을 읽고 지정된 양식에 따라 리뷰를 작성함으로써 학생들의 질문력과 창의성을 향상하고자 마련된 독서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은 고전을 중심으로 편성된 100권의 권장 도서 중에서 책을 선택하거나 그 외의 본인이 선택한 도서로 독서인증보고서를 작성하면 된다.


보고서는 ▲텍스트의 핵심 ▲질문하기 ▲질문에 답하기 항목으로 구성됐으며 이를 통해 ▲책을 관통하는 핵심을 파악하는 능력 ▲스스로 질문하여 문제를 발견하거나 창조하는 능력 ▲그 문제에 스스로 답할 수 있는 능력을 기르는 데 도움이 된다. 무엇보다 3월 한 달간 제출된 독서인증보고서 건수가 전년 대비 175%나 증가했다.


독서모임 ‘책으로 통하다’는 10명 이내의 소그룹이 한 주에 한 권씩 책을 읽고 모여 토론을 진행한다. 다양한 전공의 학생들이 동일한 책을 읽고 서로 다른 생각을 공유할 수 있다. 무엇보다 서로의 의견을 나누는 것이 핵심인 만큼 코로나19에 대응해 ‘카카오 라이브, 그룹콜, 채팅’ 등 여러 방식을 도입했다. 현재 40여 명의 학생이 5개 팀을 이뤄 각각의 방식으로 모임을 진행하고 있다.


글쓰기 상담은 학부 재학생이 작성한 글쓰기 결과물이나 프레젠테이션 자료의 작성 방향을 보완해주는 프로그램으로 학생들은 주제 설정, 개요 작성, 초고 작성 중 원하는 영역을 선택하여 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현재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온라인 상담만 진행하고 있으며 글쓰기 과제뿐만 아니라 개인적 글쓰기에 대한 상담이 증가하고 있다.


이처럼 충북대는 코로나19로 인한 학생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


한편, 충북대 창의융합교육본부 의사소통교육센터는 학생들의 의사소통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설립됐으며 독서 및 글쓰기 영역 외에도 정규교과 지원, 토론 역량 강화 등을 위한 다양한 비교과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웰컴디지털뱅크 오퀴즈 2시 정답 공개
웰컴디지털뱅크 오퀴즈 2시 정답 공개./ 웰컴디지털뱅크 오퀴즈[한스경제=김정환 기자]9일 웰컴디지털뱅크 ...
웰컴디지털뱅크 오퀴즈 오후 2시 ...
웰컴디지털뱅크 오퀴즈 오후 2시 정답은?웰컴디지털뱅크 오퀴즈 ...
이장우 재계약, 소속사와 의리 지...
이장우 재계약, 소속사와 의리 지켰다(사진= 후너스엔터테인먼트...
[속보]중대본 "안성 도드람LPC 방...
[속보]중대본 안성 도드람LPC 방문자 찾습니다중앙재난안전대책...
이장우, 후너스엔터와 재계약 끈끈...
후너스엔터테인먼트는 소속 배우 이장우와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9일 [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비요뜨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