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포항시민단체연대, 김병욱 후보 막말 퍼레이드에 사퇴촉구 기자회견

국제뉴스 | 2020.04.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포사연 단체가 김 후보의 막말 퍼레이드에 사퇴촉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포항=국제뉴스)  강동진 기자 = 포항시민단체연대회의 준비위(이하 포사연)은 10일 오전 미래통합당 포항남·울릉 김병욱 후보 사무실 앞에서 기자회견을 개최, 포항을 ‘썩은 땅’으로 비유해 포항시민을 모독한 미래통합당 김병욱 후보의 사퇴를 촉구했다.


이날 포사연은 “4.15 총선에서 통합당 후보들이 막말퍼레이드로 문제가 되는 상황에서 포항남·울릉 지역구 미래통합당 김병욱 후보가 ‘오천의 환경을 생각하는 모임’이라는 공개 밴드에 포항을 ‘썩은 땅’으로 비유해 지역을 국회의원 후보로서는 있을 수 없는 막말을 저질렀다”고 강력히 비판했다.


포사연은 또 “김 후보는 자신의 막말이 문제가 되자 해명이라고 내놓은 것이 ‘썩은 땅’ 댓글은 지역의 낡은 정치판을 말한다”며 “김 후보 자신이 속한 정당이 수십 년째 국회의원을 하는 곳이 포항인데 지역의 낡은 정치판은 누가 만든 것이냐 “며 구차한 해명이라고 주장했다.


또한 포사연은 “무심코 내뱉은 말에도 그 사람의 생각과 철학이 담겨 있다”며 “김 후보는 지역을 무시하고 지역민을 모독함으로써 지역을 대표하는 국회의원 후보의 자격이 없을 뿐만 아니라 그 인성마저도 크게 의심할 수밖에 없다”며 사퇴를 촉구했다.


이와 함께 포사연은 “자질이 모자라는 사람을 공천한 미래통합당은 김병욱 후보를 즉시 제명하거나 공천을 취소할 것을 요구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김병욱 후보는 미래통합당 포항남·울릉 미래통합당 후보로 결정된 날 박명재 국회의원 포항사무실을 방문한 자리에서 “(박명재 국회의원)을 평생 아버지처럼 모시고 보좌관으로 평생 살겠습니다. 국회의원이 되면 제1호 역점사업으로 장관님(박명재 지칭)을 국무총리로 만드는 데 큰 힘을 쏟아 붓겠습니다”라고 말해 비난을 사기도 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예림 종합선수권 우승 세계선수권 획득, 남자싱글 ...
차준환인스타그램김예림인스타그램차준환과 김예림이 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에서 남녀 싱글 우승을 차지...
펜트하우스2 엄기준, 수상한 김소...
'펜트하우스2'엄기준이 김소연을 의심하며 감시하기 시작했다.26...
펜트하우스2 김소연, 유진 향한 증...
'펜트하우스2'천서진(김소연 분)이유진(오윤희 분)에게 살의를 ...
신상출시 편스토랑 류수영, 아내를...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류수영이 아내 박하선을 향한 지극...
장제원 아들 래퍼 노엘, 폭행사건...
국회의원 장제원 아들 장용준 노엘 음주운전 사고 (사진: MBC 뉴...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7일 [토]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