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IFEZ, 전 세계 21만명 이용 3차원 공간정보 외국어로도 서비스

국제뉴스 | 2020.04.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관련이미지1

(인천=국제뉴스) 김흥수 기자 =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구석구석을 입체적으로 열람하면서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가 외국어로도 서비스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외국인들의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 이용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올 하반기에 영어와 중국어 등 2개 외국어로도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는 송도영종청라국제도시의 현재와 과거 12년 동안의 자료를 3D, 2D, 항공-VR 등으로 구축해 개발계획과 매각대상 토지, 연속지적도 등 다양한 정보와 연결해 입체적으로 열람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용자들이 별도의 프로그램 설치 없이 전 세계 어디서나 때와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컴퓨터, 태블릿, 모바일 등을 이용해 기초자료를 얻을 수 있고, 3차원 시뮬레이션 등 다양한 콘텐츠도 활용할 수 있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3월말 현재 누적 서비스 이용자는 전 세계 71개국, 21만7천여 명으로 처음 서비스를 개시한 지난 2017년(6만3천여명) 대비 3배 이상 증가했으며, 2018년(52개국, 11만5천여명)과 비교해도 10만명 이상 증가하는 등 이용자들이 꾸준히 늘고 있다.

   
▲ 관련이미지2

인천경제청은 전국 최초로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를 활용해 건축경관위원회 3D 입체모형 시뮬레이션 심의를 운영하고 있으며, 3D 입체모형 자료를 원클릭으로 조회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까지 건축경관위원회를 통과한 598건의 3D 모델자료를 지난달 초부터 서비스하고 있으며, 올해 진행되는 건축경관위원회 심의 3D 입체모형도 위원회 개최일 다음 날 공간정보서비스를 통해 공개하고 있다.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는 그 우수성과 활용성을 널리 인정받고 있으며, 지난 해 국토교통부 주관으로 개최된 '2019년 스마트 국토엑스포' 행사에서는 국가공간정보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국무총리 표창을 받기도 했다.


김정호 인천경제청 도시건축과장은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의 외국어 서비스를 통해 해외 이용자들도 보다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하는 한편, 필지별 지구단위계획 정보 서비스 등 다양한 콘텐츠도 개발해 정보 제공 확대는 물론IFEZ 투자유치에도 일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지수 학폭 의혹 "상당히 조직적...패륜발언 했다" 폭...
[속보]'달이 뜨는 강' 배우 지수, 학폭 논란 휩싸여(사진= 소속사 제공)배우 지수가 학교폭력 의혹에...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44명....
(서울=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3일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역주행 신화 쓴 브레이브 걸스 롤...
걸그룹 브레이브 걸스가 2017년 발표한 '롤린(Rollin')'으로 다...
박지훈 변호사 누구? "기성용 증거...
서울FC 기성용초등학생 시절 기성용에게 구강 성교로 성폭력 피...
미나리 한예리, 오스카 트로피 받...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가 한예리를 오스카 여우주연상 유력 후보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3일 [수]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