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화순군, 고소득 작목 아스파라거스 일본 수출

국제뉴스 | 2020.04.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화순 아스파라거스 수출 기념 사진. ⓒ 화순군

(화순=국제뉴스) 류연선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소비시장이 위축된 상황에서 화순에서 생산된 아스파라거스의 일본 수출이 성사됐다.


10일 화순군에 따르면, 재배 농가들은 9일부터 5월 중순까지 아스파라거스 10t 이상(약 8000만 원 상당)을 일본에 수출할 예정이다.


이번 수출은 군의 소득 작물 집중 육성 정책, 산학연 협력과 지원, 농가의 품질 관리 등이 만들어 낸 성과다.


군은 지난 2008년부터 춘양면 주요 소득 작물로 아스파라거스를 선정, 재배 농가를 육성해 왔다. 현재는 춘양면 11개 농가가 재배 중이며 재배면적은 4.64㏊다.


화순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부터 전남농업기술원, 한경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함께 '아스파라거스 수출 전략 모델 개발 협동연구'를 진행하며 소득 증대 전략을 연구, 추진해 왔다. 이를 통해 수출에 알맞은 제품 규격, 제품 생산 재배 매뉴얼, 포장재 등 개발하고 있다.


이번 수출로 국내산 아스파라거스 출하 성수기(4~5월)의 내수 가격 하락에 따른 재배 농가의 어려움을 최소화하는 데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양태정 화순아스파라거스 영농조합법인 회장은 "시설하우스에서 정밀 환경 관리를 통해 고품질 아스파라거스를 생산하고 있다"며 "수출 선호 규격은 내수 시장에서 선호도가 낮은 굵은 아스파라거스(40g 이상/1개)로 수출 시장과 내수 시장 두 마리 토끼를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화순에서 생산되는 아스파라거스는 국내에서 품질을 인정받은 고소득 작목"이라며 "코로나19 여파로 시장이 위축된 상황이지만, 적극적으로 판로를 개척하는 등 농가 소득 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니콜라스 케이지, 30살 연하 일본인 아내 맞이
니콜라스 케이지, 30살 연하 일본인 아내 맞이(사진= 게티이미지코리아)배우 니콜라스 케이지가 다섯번째 ...
솔비 곰팡이 케이크 논란 "떠넘기...
솔비 곰팡이 케이크 논란 떠넘기기 아니다솔비 곰팡이 케이크 논...
놀토 청하, 선미와 녹화 중 눈물?
놀토 청하, 선미와 녹화 중 눈물?가수 청하가 선미와 '놀토&#...
① 작곡가 김수빈과 가비엔제이 멤...
MC더맥스의 '사계(하루살이)', 엔플라잉의 '옥탑방', 신용재의 '...
홈플러스 오토클럽 온라인몰 홈플...
홈플러스 오토클럽 온라인몰 홈플퀴즈 정답 업데이트홈플러스 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6일 [토]

[출석부]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월드콘
[포인트 경품]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