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민주당 김성주 후보, 공공기관 이전확대...환영

국제뉴스 | 2020.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출처=더민주당 김성주 후보 보도자료 캡처

(전주=국제뉴스)장운합기자=더불어민주당 전주'병' 김성주 후보는 9일,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이 밝힌 공고이관 추가이전 확대 방안에 환영입장을 밝혔다.


앞서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지난 6일 4·15 총선 직후 공공기관을 지방으로 추가 이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총선이 끝나는 대로 지역과 협의해서 많은 공공기관을 반드시 이전하도록 하는 공공기관 이전정책, 혁신도시 시즌2를 확정 짓겠다는 것,


김성주 후보는 전북발전과 우리나라 금융산업발전 그리고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국민연금을 중심으로 한 전북 금융생태계를 조성하고, 한국투자공사와 한국벤처투자 등 금융공공기관을 전북으로 추가 이전시키겠다며 환영 입장에 더했다.


김성주 후보는 1000조원 시대를 맞이할 국민연금공단을 중심으로 150조원의 국부펀드를 운용하는 한국투자공사, 3조원의 자금으로 중소기업벤처기업에 투자하는 한국벤처투자, 1천억원의 별정우체국연금관리단 등 대형 금융공공기관들이 전주로 이전하면 전주는 전세계가 주목하고 찾아오는 국제금융도시로 발돋움하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성주 후보는 "전주 국제금융도시는 꿈이 아니라 현실이 되어가고 있다. 이미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으로서 세계 1, 2위의 해외 대형은행과 국내 금융회사들 등 6개 금융기관의 본사와 사무소를 전주에 유치했다. 국내외 금융기관 전주 유치를 확대하고 전북 금융생태계를 조성하여 문재인 정부 임기 내에 전주를 제3금융중심지로 지정되도록 하겠다"면서,


"전주는 미국 샬럿 시의 길로 가야 한다. 인구 40만 명의 농업도시였던 샬럿은 뱅크오브아메리카(Bank of America) 본사를 중심으로 금융IT 산업을 발전시켜 이제는 인구 87만 명의 금융중심지로 성장했다. 전북의 미래는 과거의 영광에서 답을 찾을 수 없다. 새로운 먹거리와 산업, 일자리에서 전북발전의 해답을 찾아야 한다. 전주는 강소도시의 길을 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국가균형발전은 노무현-문재인 대통령이 국민께 한 약속이며, 대한민국 미래를 위한 길이다. 더불어민주당의 국가균형발전에 대한 의지에 전북도민께서 힘을 실어주시기를 호소드린다. 김성주가 국제금융도시, 탄소수소경제를 힘 있게 추진해 나가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MC몽 미리듣기 전곡 영상 공개
MC몽 미리듣기 전곡 영상 공개...'FLOWER9' 프리뷰(사진=밀리언 마켓)가수 MC몽이 컴백을 앞두고 전...
이유비 부상 어땠길래 "세트에 무...
이유비 부상 어땠길래 세트에 무릎 부딪혀 인대 손상(사진=이유...
한국타이어, 람보르기니 우라칸으...
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이사 이...
부산시설공단, 핸드볼코리아리그 ...
2020-2021 SK핸드볼코리아리그정규리그 19승1무1패로 독주한데 ...
연세 의대 용인세브란스병원 최동...
(사진제공=연세 의대 용인세브란스병원)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용...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7일 [토]

[출석부]
뚜레쥬르 갈릭퐁당 브레드(대)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뚜레쥬르 갈릭퐁당 브레드(대) 뚜레쥬르 갈릭퐁당 브레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