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영양군, 코로나19 일자리특별지원사업 시행

국제뉴스 | 2020.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영양군청)

(영양=국제뉴스) 김충남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오늘(9일)부터 코로나19로 생업에 직접 타격을 입은 무급휴직자, 특수형태근로종사자, 프리랜서에게 최대 일일 2만5천원(월 50만원)을 지원하는‘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일자리특별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위기 경보 심각단계(2.23) 이후 5일 이상 조업이 전면 또는 부분 중단된 100인 미만 사업장의 무급휴직 근로자와 특수형태근로종사자(보험설계사, 건설기계운전원, 학습지교사, 대출모집인, 신용카드 모집인, 대리운전기사, 골프장 캐디 등), 프리랜서(학원강사, 교육연수기관 강사, 스포츠 강사 및 트레이너, 방과후 강사 등)이다.


신청자는 지원기간(2.23~3.31) 이전 용역계약서, 위촉서류, 노무 미제공 사실 확인서, 통장거래내역서, 소득금액증명원 등의 증빙자료로 지원대상자임이 입증되어야 한다.


다만, 경북도가 지급하는 재난긴급생활비와 기초생활수급자, 실업급여 수급자 등 각종 정부지원금 수급자는 중복 제외되며, 연소득 7천만원 이상 고소득자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사업 신청은 4월 9일부터 4월 29일까지이며, 혼잡을 방지하기 위해 온라인 접수와 방문, 우편접수를 병행한다. 9일부터 12일까지는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영양군홈페이지 및 우편접수만 가능하며, 13일부터 29일까지는 군청 유통일자리과와 가까운 읍면사무소에 방문접수도 가능하다. 신청서 및 제출서류는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지원대상자는 자격요건 심사를 거쳐 5월 초에 선정할 계획이며, 5월 중으로 지원금을 계좌이체를 통해 현금 지급할 방침이다.

   
  ▲ (오도창 영양군수)

또한,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일자리를 잃은 실직자(일용직, 특수형태근로종사자 등)를 대상으로 1인당 180만원을 지원하는 단기일자리사업을 5월 초에 추진할 예정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근로자들의 생활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스트레이트 장진성 성폭력의혹 반박에 추가 피해자 나...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장진성 탈북 작가의 성폭력 의혹을 '스트레이트'에서 파헤쳤다.28일 방송...
토트넘 번리, 2번째 득점 이번에는...
해리 케인ⓒAFPBBNews해리 케인이 가레스 베일의 패스로 2번째 ...
미우새 현아, 이던을 본명으로 부...
SBS'미운 우리 새끼'현아와 이던이 '미운 우리 새끼...
영주교육지원청, 퇴임교원 송공패 ...
앞으로 걸어가실 모든 걸음 꽃길만 걸으세요(영주=국제뉴스) 백...
미나리→자산어보, 3월 개봉…3色 ...
오는 3월 '미나리' '파이터' '고질라 VS. 콩'(왼쪽부터)이 나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1일 [월]

[출석부]
몽쉘크림3000 포스틱
[포인트 경품]
몽쉘크림3000 몽쉘크림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