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제천시, 수산면 폐교 분교 매입 귀농인의 집 10가구 조성

국제뉴스 | 2020.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업대상지(수산초교 대전분교)모습(사진=제천시)

(제천=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제천시는 수산면 대전리의 폐교된 분교를 매입해 내년도 국비 지원을 통해 '귀농인의 집' 10가구를 조성키로 했다.


최근 젊은 세대 귀농 열풍과 취업난 등의 이유로 30~40대가 귀농에 가세하며 귀농에 대한 관심이 어느 때보다 높아지고 있다.


귀농인 집은 농촌에 거주하면서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장소로 제공되며, 귀농 경험을 통해 귀농 실패를 줄일 수 있어 입주 희망자가 해마다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다.


제천시에도 현재 봉양읍 3곳, 금성면 1곳에 귀농인의 집이 있다.


수산면 대전리의 수산초교 대전분교는 폐교된 이후 관리가 제대로 안되며 농촌의 애물단지로 여겨지며 방치되고 있다.


이에 시는 해당 폐교를 매입해 일부를 철거 및 리모델링 과정을 통해 귀농인의 집을 탈바꿈시켜, 새로운 삶터와 마을 문화공간을 만들어 체류형 농업창업지원센터 수료생 및 귀농귀촌 희망자에게 귀농귀촌 정착 장소로 제공할 계획이다.


시는 조성된 귀농인의 집을 통해 대전리 마을을 새롭게 변모시켜 농촌경제 활성화와 농촌 인구 늘리기 정책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고령화로 인해 침체된 농촌지역이 귀농인집 조성을 통한 인구 유입으로 일손부족 해소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에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귀농인에게 안정적 귀농 정착이 되도록 지역에 특화된 작목(인삼, 약초 등) 중심으로 지원사업을 육성 발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귀농인의 집은 지난해 기준 전국에 307곳이 조성되어 있으며 정부는 내년에도 귀농인의 집 50곳을 추가로 늘릴 계획이다.


전국적으로 귀농인의 집 월 사용료는 지역에 따라 차이가 있으나 평균 20~30만원이며 최장 1년 3개월 간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제천시는 귀농인 집 조성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대전 1·2리 마을 주민의견을 충분히 반영하는 등 상생 협력의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동아제약 사과…"여성은 군대 안가니 월급 적어" 논란...
동아제약 사과…여성은 군대 안가니 월급 적어 논란(사진=유튜브 캡처)여성용품 할인판매 영상으로 화제를 ...
AOA 설현 "몰래카메라 감지 카드 ...
AOA 설현 몰래카메라 감지 카드 들고다녀 고백(사진=유튜브 캡처...
현대차그룹 사회공헌백서, 美 머큐...
현대차그룹 관계자가 서울 서초구 현대차·기아 본사에서 현대차...
[生生시승기] 캐딜락 CT4, 럭셔리-...
캐딜락 CT4 스포츠. /김호연 기자[한스경제=김호연 기자]지난주 ...
니콜라스 케이지, 31세 연하 일본...
니콜라스 케이지가 결혼식에서 턱시도를, 신부 시바타는 기모노...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7일 [일]

[출석부]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