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전남도, 유흥시설 행정명령 발령

국제뉴스 | 2020.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남=국제뉴스) 김성산 기자 = 전라남도는 8일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인 오는 19일까지 클럽, 콜라텍, 유흥주점 등 도내 유흥시설에 대해 운영을 중단하거나 불가피하게 운영할 경우 준수사항을 철저히 이행토록 한 행정명령을 발령했다.


전라남도는 유흥시설은 출입자 관리가 어렵고 밀폐된 공간 특성상 실질적 방역 관리에 한계가 있어 집단감염의 우려가 매우 크고, 특히 최근 타지역 유흥업소 종사자가 확진 판정을 받아 국민적 불안감이 확산됨에 따라 행정명령을 발령했다고 밝혔다.


대상업소는 도내 클럽 4개소, 콜라텍 11개소, 유흥주점 1천 622개소, 일반음식점 중 주류 전문 취급업소 12개소 등 총 1천 649개소로, 오는 19일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한다.


행정명령은 도내 유흥업소의 영업 중단을 강력하게 권고하고 있으며, 불가피하게 운영할 경우 ▲유증상 종사자 즉시 퇴근 ▲출입구에서 발열 체크 후 유증상자 출입금지 ▲종사자·이용자 전원 마스크 착용 ▲출입구에 손소독제 비치 ▲시설 이용자간 간격(1~2m) 유지 ▲출입자 명단 작성·관리 등 8대 이용수칙을 반드시 준수토록 했다.


전라남도는 이를 위반한 업소에 대해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벌할 계획이며, 위반으로 확진자 발생 시 방역비용에 대한 손해배상도 청구할 방침이다.


한편 전라남도는 계속된 사회적 거리두기로 피로감을 느낀 도민이 늘어나면서 이달 들어 도민들의 이동이 증가하는 등 지역민의 방역 참여가 느슨해지고 있다고 판단,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의 실질적 이행을 위해 전남도를 비롯 시·군, 경찰, 소방,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이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강력한 단속을 실시키로 했다.


또 전라남도는 나이트클럽, 일반음식점으로 신고 후 주점형태의 영업을 하는 속칭 ‘감성주점’ 등 춤추는 클럽에 대해 매일 23시부터 4시까지 집중점검을 실시, 주말에는 합동단속반을 운영 특별단속을 실시할 방침이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동아제약 사과…"여성은 군대 안가니 월급 적어" 논란...
동아제약 사과…여성은 군대 안가니 월급 적어 논란(사진=유튜브 캡처)여성용품 할인판매 영상으로 화제를 ...
변현민, "임영웅에게 한우 받아" ...
출처=변현민SNSMnet '프로듀스 101' 출신 케이타이거즈 변...
AOA 설현 "몰래카메라 감지 카드 ...
AOA 설현 몰래카메라 감지 카드 들고다녀 고백(사진=유튜브 캡처...
현대차그룹 사회공헌백서, 美 머큐...
현대차그룹 관계자가 서울 서초구 현대차·기아 본사에서 현대차...
[生生시승기] 캐딜락 CT4, 럭셔리-...
캐딜락 CT4 스포츠. /김호연 기자[한스경제=김호연 기자]지난주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7일 [일]

[출석부]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앗!메리카노HOT) 빽다방 내가쏜다소세지빵야빵야(HOT) (소세지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