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울진군, 일자리생계안정지원 특별지원 1차 사업 대상자 접수

국제뉴스 | 2020.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울진=국제뉴스) 김충남기자 =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코로나19 전국 확산 및 장기화로 인해 피해를 입은 고용안전망 사각지대 취약계층을 위하여 9일부터 29일까지 "코로나19 지역고용대응 일자리 생계안정지원 특별지원 1차 사업"을 추진한다.


대상은 영세사업장 무급휴직근로자 및 실업자, 비정규직 특별고용근로자, 프리랜서 등이며, 3개 유형의 사업으로 나누어 시행한다.


첫 번째 유형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하여 매출감소 또는 휴업을 한 영세사업장에서 5일 이상 무급휴직을 실시한 근로자, 두 번째 유형은 코로나19 피해로 일거리가 끊기거나 소득이 감소한 학원 강사 및 관광업 종사자 등 프리랜서 대상이며, 1일 최대 2만 5천원, 월 최대 50만원의 긴급 생활비를 지원한다.


세 번째 유형은 코로나19로 인해 발생한 실직자를 대상으로 방역·소독 등 단기 일자리를 울진군에서 발굴하여 제공한다.


첫 번째와 두 번째 유형에 해당하는 근로자는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코로나19 국가감염병 위기경보 수준이 '심각' 단계로 발령된 2월 23일 기준, 이전부터 고용관계를 유지하여 3월 31일까지 무급휴직자에 해당해야 한다. 세 번째 유형에 해당하는 실업자는 울진군에서 읍면별 수요를 긴급 파악하여 예산의 범위 내에서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신청·접수 기간은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9일부터 12일까지는 울진군 홈페이지 또는 우편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13일부터 29일까지는 온라인(홈페이지) 외 읍·면을 방문하여 신청이 가능하다.


지원제외 대상자는 재난긴급생활비 수급가구, 기초생활 수급가구, 고용노동부 실업급여 수급자, 고용유지지원금 및 유급휴가지원금 수급자, 보건복지부 긴급복지지원비수급자 그리고 연소득 7천만원이상의 고소득자가 해당된다.


전찬걸 군수는 "코로나19 전국 확산 및 장기화 여파로 소상공인들의 피해는 물론 지역경제가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영세업자 및 특수형태근로종사자 등 사각지대 취약계층들에게 생계안정 도움을 주고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경상북도홈페이지와 울진군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기성용, 성폭행 의혹 논란 정면돌파 "자비란 없다, 끝...
유튜브 채널GOAL TV캡처성폭력 의혹 논란에 휩싸인 FC서울의 주장 기성용이 분노한 모습을 보였다.27일 오...
충북도 - 충북경찰청, 자치경찰제 ...
왼쪽부터 임용환 충북경찰청장, 이시종 충북도지사.(제공=충북경...
빌 게이츠 경고, 비트코인 하락세...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 AFPBBNews마이크로소프트 창...
진천군, 올 제21회 생거진천 농다...
2019년 농다리 축제 모습.(제공=진천군청)(진천=국제뉴스) 이재...
충북대 생활과학대학, 2020년 정부...
왼쪽부터 김지영 생활과학대학 부학장, 김수갑 총장.(제공=충북...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7일 [토]

[출석부]
이디야 5,000원 금액권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이디야 5,000원 금액권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