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UNIST-한국조선해양 산학협력 MOU…산학연구센터 개소

국제뉴스 | 2020.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울산과학기술원(유니스트) 연구동 건물 전경. <울산과기원 제공>

(울산=국제뉴스) 신석민 기자 = 울산의 대표기업과 과학기술특성화대학이 손을 잡고 미래 산업을 위한 공동연구에 나선다. 산학협동연구를 추진해 기존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꾀하고, 신산업 추진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는 것이 목표다.


울산에 위치한 연구중심 특수대학인 UNIST(총장 이용훈)는 한국조선해양(미래기술연구원장 주원호)과 8일 대학본부에서 산학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어 'UNIST-현대중공업 산학연구센터'의 개소를 기념하는 현판식을 진행했다.


양 기관은 서로의 우수한 인프라와 자원을 활용해 연구 역량을 강화하고, 공동의 발전을 추구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 기관 간 협력은 이번에 설립된 'UNIST-현대중공업 산학연구센터'를 중심으로 진행된다. 센터는 공동 연구와 산학과제 발굴 · 추진, 우수 인재 육성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산학연구센터에서는 조선, 해양플랜트, 전기전자, 건설기계, 로봇, 인공지능 등 폭 넓은 분야의 공동 연구가 진행될 예정이다. 박운영 기계항공 및 원자력공학부 교수가 센터장을 맡았고, 각 분야별로 우수한 연구 역량을 자랑하는 교원들이 참여한다.


UNIST는 자체적으로 보유한 수소에너지, 촉매, 3D프린팅, 원자력에너지, 인공지능, 국방기술 등 분야의 혁신적 연구역량을 바탕으로 한국조선해양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협력 연구를 수행해나갈 방침이다.


이용훈 총장은 "UNIST가 추진하고 있는 혁신적 연구들은 제조업의 변화와 미래를 이끌 수 있는 잠재력이 충분하다"며 "이번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파급력 있는 연구와 신산업 창출이 이뤄진다면 지역산업 활성화는 물론 국가경제 성장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원호 한국조선해양 미래기술연구원장은 "우수한 연구역량과 인력을 가진 UNIST와의 산학협력을 통해 현대중공업 그룹의 미래 신성장 동력을 창출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UNIST의 이용훈 총장과 이재용 부총장, 권순용 산학협력단장, 박영빈 기계항공 및 원자력공학부장, 박운영 교수, 김남훈 교수 등이 참석했다.


한국조선해양에서는 주원호 미래기술연구원장과 장광필 에너지기술연구소장, 권병훈 디지털기술연구소장, 신상범 생산기술연구소장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롤링힐스 호텔, 레스토랑 더 키친 뉴 아메리칸 다이...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이하 '해비치')가 운영하는 '롤링힐스 호텔'의 레스토랑 '더 키친'이 뉴 아메리칸 ...
1호가 박미선, 지상렬 결혼 못하는...
JTBC Ƈ호가 될 순 없어'박미선이 지상렬의 결혼 못하는 ...
박혜수 학폭의혹, 직접 입장 전해 ...
박혜수 인스타그램배우 박혜수가 학폭 논란에 대해 입장을 전했...
1호가 심진화, 갈갈이 시절 박준형...
JTBC '1호가 될 순 없어'심진화가 갈갈이홀 당시 박준형의 월급...
빌보드, 2020년도 최고의 팝스타는...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연도별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8일 [월]

[출석부]
굽네 고추 바사삭 콜라1.25L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굽네 고추 바사삭 콜라1.25L 굽네 고추 바사삭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