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구리시, 고강도 거리두기 제20회 유채꽃축제 전격취소!

국제뉴스 | 2020.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설명=한강변 유채꽃 모종 장면>

(구리=국제뉴스) 임병권 기자 = 봄철 구리시와 서울 일부 시민들의 최대 축제인 "구리유채꽃 축제"가 취소됐다.


구리시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안승남)는 8일,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고강도 거리두기'일환으로 제20회 구리유채꽃 축제를 전격 취소한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은 개학연기 등 그동안 집안에서 주로 생활하던 시민들이 봄철 야외 활동에 대한 욕구가 높아지는 시기에 한꺼번에 군집할 것을 우려하여 내린 것이다.


시는 최근 타 지자체가 만개한 유채꽃 밭을 갈아 업는 등 코로나19 거리두기를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있어, 20년째 이어져온 유채꽃 축제를 취소하고, 유채밭 일부를 꽃이 피기 이전에 유채 김치나 나물, 전 등을 만들어 코로나 감염병 걱정에 지친 취약계층에게 전달하여 면역력 증강에 도움을 드리기로 했다.


유채를 활용한 반찬 만들기에는 구리시새마을회, 바르게살기운동 구리시협의회, 한국자유총연맹 구리시지회,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구리지구협의회 등에서 주관할 계획이다. 각 단체에서 유채의 발육단계부터 유채 솎아주기, 잡초 제거, 수확에 이르기까지의 모든 공정을 관리 운영한다.


아울러 시는 코로나19 고강도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구리한강시민공원에 많은 시민들이 방문하는 요인을 최소화하기 위해 공원 내 주차장을 전면 폐쇄한다. 공원 내 그늘막 텐트 설치와 돗자리 설치 등도 금지된다. 이외 자전거를 이용해 꽃 단지로 직접 진입하는 행위를 차단하기 위해 임시 가드레일을 설치해 운영할 계획이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사람 눈에 보이지도 않는 바이러스로 인해 124년 만에 인류의 축제인 올림픽도 연기되고, 수도권을 대표하는 구리유채꽃 축제도 20년 만에 취소되는 사상 유례없는 엄중한 상황을 마주하게 됐다"며"축제 및 행사 관련 예산은 구리시 재난기본소득에 편성하고, 유채는 전문가의 자문을 받아 취약계층을 위해 유용하게 사용하는 등 시민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건강하게 이 난국을 이겨나가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런닝맨 지석진 생일 맞아 선물 공세, 폐활량 걱정에 ...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지석진이 생일을 맞아 멤버들에게 다양한 선물을 받았다.28일 방송된 SBS...
김동성 병원 이송, 양육비 공방과 ...
사진: 김동성 인스타그램쇼트트랙 국가대표 출신 김동성이 수면...
오케이 광자매 오 삼광빌라 후속 ...
오케이 광자매오 삼광빌라의 후속 드라마로 주목을 받고 있는 오...
평은초등학교, 체육관(영은관) 및 ...
평은초등학교, 체육관(영은관) 및 교사동 신축 준공(영주=국제뉴...
국립공원의 날 기념, 국립공원에 ...
「국립공원 탐방서비스 아이디어 공모전」 안내문(영주=국제뉴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8일 [일]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포스틱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리바게뜨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