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울산시, 차량 코로나19 방역 정류장 운영…전국 최초

국제뉴스 | 2020.04.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2작전사령부 201특공여단 간부들이 지난 5일 대구 달성군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빠져나가는 차량을 소독하고 있는 모습. <2작사 제공>

(울산=국제뉴스) 최지우 기자 = 울산시는 '코로나19' 감염에 취약한 고위험군과 불특정 다수가 이용하는 차량 방역을 위해 ‘굿바이 코로나 울산 방역 정류장'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전국 최초로 설치되는 방역 정류장은 동천체육관 내 주차장에서 9개의 방역 부스에서 드라이브 스루 형식으로 1대당 10분 정도 방역 후 순환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4월 한 달간 8~9일, 14일, 16일, 22~23일, 28~29일 등 매주 2회 총 8회에 걸쳐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방역 봉사에는 시 재난전문자원봉사단(단장 이호진)에서 하루 40여 명의 자원봉사자들이 나선다.


무독성 인증을 받은 지역 사회적기업 소독약품을 이용해 차량의 주요 접촉 부분인 핸들, 손잡이 등을 문질러 닦은 후 내부공간을 초미립자분무기로 살균할 예정이다.


이용 대상 차량은 사회복지시설(기관) 업무 차량과 어린이집, 유치원, 학원 등하원차량, 울산시에 등록돼 있는 택시 등이다.


특히 울산시는 방역을 마친 차량에 대해 울산시 ‘청정안심차량’ 인증 스티커를 부착해 차량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불안감 해소를 위해 드라이브 스루 형식으로 방역하는 정류장을 운영하게 됐다"며 "코로나19 종식을 위해서 대상 차량 운전자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했다.


한편, 울산광역시자원봉사센터는 지난 2월부터 시 재난전문자원봉사단 13개 단체 및 자원봉사자 341명이 관내 행정복지센터, 사회복지시설, 전통시장 등 127곳에 대한 방역활동을 전개해 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민규 공식입장 "동창생 가슴 움켜쥐고" 성추행 폭로
민규 공식입장 동창생 가슴 움켜쥐고 충격 폭로 (사진=민규 인스타그램)세븐틴 민규가 학교폭력 의혹에 대...
오맹달 별세, 단짝 주성치의 안타...
오맹달 별세, 단짝 주성치의 안타까운 심경 (사진-영화 캡쳐)홍...
에이프릴 이나은 손가락 욕 사진 ...
에이프릴 이나은 손가락 욕 사진 '이현주 왕따 주동자 의혹&#...
경기도 행정심판업무 대통령상 수...
경기도청 전경(수원 = 국제뉴스) 김만구 기자 = 경기도는 국민권...
[포토] 봄소식 전하는 단양팔경 버...
사인암 버들강아지(사진=단양군)(단양=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1일 [월]

[출석부]
몽쉘크림3000 포스틱
[포인트 경품]
몽쉘크림3000 몽쉘크림3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