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거창군, 코로나19 확진자 완치율 89% 넘어

국제뉴스 | 2020.04.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거창군청

 (거창=국제뉴스) 이종필 기자 = 거창군은 코로나19 마지막 확진자가 발생한 지난달 7일 이후, 추가 확진 없이 꾸준하게 퇴원이 이어지면서 2명의 입원환자를 남겨 둔 6일 기준 모든 확진자의 동선을 비공개로 전환했다고 밝혔다.


이유는 ‘추가 감염 위험 없음’이다. 입원 중인 2명의 확진일이 2월 29일과 3월 6일로 감염 위험기간이 멀찌감치 지났다는 판단에서다. 거창 10번은 37일, 거창 18번은 31일이 경과했다.


아직 입원 치료 중인 2명도 마지막 퇴원 검사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고, 이는 방역의 중심이 ‘치료에서 차단’으로 옮겨가고 있다는 신호로도 읽히는 대목이다.


한때 침례교회와 웅양면에서 집단감염이 나오면서 환자와 접촉자 관리가 중심이 될 수밖에 없었고, 자가격리자는 최대 136명까지 증가한 후 다시 0명까지 줄어들기도 했다.


그러나, 이란과 유럽 미국에서 확진자가 급증하고 WHO의 팬데믹 선언 이후 해외입국자가 급증해, 거창군에서는 지난달 24일 최초 해외입국자가 자가격리되면서 6일 현재 자가격리자가 다시 34명까지 늘어났다.


국가별로는 미국 9명, 베트남 9명, 영국 3명, 독일 2명, 기타국가 11명으로 내국인 30명에 외국인은 4명이며, 이외에 능동감시 27명도 집중관리 중이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한 달 가까이 추가 확진 없이 방역에 성공하고 있지만, 3월 말부터 해외입국자가 늘고 진주윙스타워와 같이 소규모 집단감염은 머리카락을 쭈뼛하게 한다"며, "해외입국자는 행정이 선제적 관리를 하기때문에 안심해도 되지만, 소규모 집단감염은 방심할 수 없다"면서 ‘사회적, 물리적’ 거리 두기의 지속을 강조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롤링힐스 호텔, 레스토랑 더 키친 뉴 아메리칸 다이...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이하 '해비치')가 운영하는 '롤링힐스 호텔'의 레스토랑 '더 키친'이 뉴 아메리칸 ...
1호가 박미선, 지상렬 결혼 못하는...
JTBC Ƈ호가 될 순 없어'박미선이 지상렬의 결혼 못하는 ...
박혜수 학폭의혹, 직접 입장 전해 ...
박혜수 인스타그램배우 박혜수가 학폭 논란에 대해 입장을 전했...
1호가 심진화, 갈갈이 시절 박준형...
JTBC '1호가 될 순 없어'심진화가 갈갈이홀 당시 박준형의 월급...
미우새 임원희 아이큐 묻는 질문에...
SBS '미운 우리 새끼'임원희가 자신의 아이큐를 공개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8일 [월]

[출석부]
굽네 고추 바사삭 콜라1.25L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굽네 고추 바사삭 콜라1.25L 굽네 고추 바사삭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