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정경화 진천부군수 취임 100일 … 코로나19 대응 앞장

국제뉴스 | 2020.04.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정경화 부군수가 코로나19 방역활동에 참여하고 있다.(사진제공=진천군청)

(진천=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풍부한 도정경험, 특유의 형님 리더십을 발휘하며 동료 공직자들로부터 두터운 신망을 받고 있는 정경화 충북 진천군부군수가 취임 100일을 맞는다.


정 부군수는 코로나19라는 단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사상 초유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취임과 동시에 현재까지 밤낮을 가리지 않고 진천군의 코로나 대응 선봉장 역할을 다하고 있다.


지난 1월 코로나바이러스의 진원지로 지목된 중국 우한(武漢)시 교민들이 진천군에 위치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 수용된다는 소식이 들리며 진천군은 지역 주민들로부터 아쉬움 섞인 질타를 받았었다.


이에 정 부군수는 군민들의 안전을 위해 설치한 현장 상황실에 수시로 방문하며 지역 주민들과 함께 안전지킴이로 활동했으며 인근 주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마스크, 손 세정제를 비롯한 위생용품 확보에 전방위적인 노력을 펼쳤다.


또한 지금까지 쌓은 행정력과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해 충북도와 군의 업무 추진에 있어 윤활유 역할을 톡톡히 해 신속한 대응이 가능케 했다.


이러한 정 부군수의 노력과 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통해 단 한 명의 확진자 발생없이 무사히 우한 교민들을 가족의 품으로 돌려 보냈으며 현재는 해외 입국자를 위한 임시 검사시설로 지정된 법무연수원의 효율적인 운영에 힘을 보태며 동료 직원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고 있다.


정 부군수의 이러한 솔선 행보는 국민의 안정적인 삶을 위해 공직자가 존재한다는 가장 기본적인 마인드를 다시금 직원들에게 상기시켜주는 데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다.


정 부군수는 "취임과 동시에 많은 상황이 발생했지만 송기섭 군수님과 군 공직자들의 높은 역량 덕분에 국가적 위기를 슬기롭게 해쳐나가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번 코로나 사태가 진정 국면에 들어가고 있는 만큼 침체된 지역 경제를 활성화 시키고 지역주민들이 일상생활을 다시 이어 나갈 수 있도록 모든 경험과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


한편, 충북 영동 출생인 정경화 부군수는 1989년 공직에 입문한 이래 지난 2018년 1월 지방서기관 승진 후 경제통상국 전략산업과장, 경제기업과장을 역임했으며 탁월한 행정능력을 인정받아 지난 1월 취임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마이민트, 상큼한 우리들의 이야기 포털 : 500 Error

검색

본문

죄송합니다.
일시적인 장애로 서비스가 원활하지 않습니다.


다음을 시도해 보십시오.
홈 페이지를 연 다음 원하는 정보에 대한 링크를 찾으십시오.
새로 고침 단추를 클릭하거나 나중에 다시 시도하십시오.

관련 문의사항은 마이민트 고객센터에 알려주시면 친절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2일 [화]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리바게뜨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