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도, 과수 화상병 예방 홍보 강화

국제뉴스 | 2020.04.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가 과수 화상병 예방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도는 지난 2년간 급속히 퍼진 과수 화상병을 예방하기 위해 2월부터 3월까지 11개 시군 사과, 배 농가에 과수 화상병 방제 농작업 기록부 6500부를 배부했다.


농작업 기록부는 약제살포와 적과작업, 봉지씌우기, 소독활동 등 주요 농작업을 기록할 수 있어서 농가에 꼭 필요하다.


또한 과거 발생이력이 있는 충주, 제천, 음성의 사과, 배 농가에 소독용 알코올과 소독분무기, 침지통을 각각 1500개씩 지원했다.


사과, 배나무의 에이즈로 불리는 과수 화상병은 묘목과 매개곤충, 바람, 작업자 등 감염경로가 다양하고, 일단 발병하면 특별한 치료약제가 없어 검게 말라죽는 세균병이다.


이에 따라 사과, 배나무는 꽃이 피기 전에 1차 방제를 하고 개화 후 2차례에 걸쳐 적기에 적용 약제를 뿌려야한다.


한편, 지난해 충북 내 과수 화상병 피해 면적은 88.9ha에 달한다.


도 관계자는 “올해 예년보다 높은 기온으로 과수 화상병 발생 시기가 앞당겨질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하면서 “과수 작업 현황은 농작업 기록부에 상세히 기록하고 소독분무기를 적극 활용해 과수나무가 화상병으로 폐기되는 아픔이 없기를 간절히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충북도는 ‘과수 화상병 방제 종합계획’을 수립해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유튜브 동영상과 현수막 등을 활용한 다양한 예방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독일 방탄소년단 인종차별 "북한에서 휴가 보낼것" 막...
독일 라디오 방송 바이에른3의 진행자인 마티아스 마투시크가 방탄소년단에 한 말을 영어로 해석한 것.방탄...
[특징주] 스팀달러 주가 121% 폭등...
[특징주] 스팀달러 주가 121% 폭등세 '법정화폐로 교환 가능&...
찬열 입대 "3월 29일 현역으로"…...
그룹 엑소의 찬열이 현역으로 입대한다. 3월 29일 입소할 예정이...
찬열 입대발표, 사생활 논란 부담...
찬열 사과, 여성 10명과 바람?(사진= 온라인 커뮤니티)엑소 찬열...
박수진, 병원 특혜 논란 5년 만에 ...
박수진 인스타그램배우 박수진이 근황을 공개했다.박수진은 26일...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6일 [금]

[출석부]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워에이드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3천원권 파리바게뜨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