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의령군, 복지분야 10개사업에 6억8천만 원 지원

국제뉴스 | 2020.04.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의령군이 신정민 군수 권한대행 주재로 민생·경제 지원 대책 보고회를 갖고있다.

(의령=국제뉴스) 황재윤 기자 = 의령군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한시적 생활지원사업과 노인일자리 공익활동 참여자 상품권 인센티브 및 활동비 선지급 등 10개 사업에 6억 8천만 원을 지원한다.


군은 6일, 2층 회의실에서 신정민 군수 권한대행 주재로 민생·경제 지원 대책 보고회를 갖고 코로나19로 지역경제 침체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을 위해 정부 시책뿐만 아니라 각 분야별로 군민이 실제 체감할 수 있는 자체 지원 사업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군은 복지 분야에서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지원사업과 함께 중소기업, 소상공인 등에 대해서는 착한 임대인 재산세 감면, 소상공인 육성지원금 대출 이자에 대한 이자차액 지원, 소규모 경영환경개선사업을 확대 추진키로 했다.


또 공설시장 사용료 감면, 농공 단지 내 공유재산 사용료 감면과 도시가스 요금 및 환경개선부담금 납부기한 연장과 함께 상·하수도 사용료를 감면하기로 했다.


또한, 의령사랑 상품권을 10% 할인하여 7억 원을 추가 발행할 계획이다.


이와 별도로 공무원들은 자발적으로 4월 급여에서 6급 이상 30만원, 7급이하 15만원을 의령사랑상품권으로 구매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의 고통을 분담하기로 했다.


농업분야에서는 농가당 최대 5천만 원까지 재해대책 경영안전자금 지원과 농어촌진흥기금, 농업인 소득지원사업 융자를 조기에 추진하도록 했다.


이밖에 소비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대상으로 우리지역 농산물사주기 운동 추진과 농업기계 임대료를 6월말까지 한시적으로 면제해 주기로 했다.


또한, 긴급재난 소득 지원 사업에 대해서는 정부와 경상남도의 구체적인 지침이 확정되는 대로 군민이 소외받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지원 검토할 계획이다.


이 외에도 휴업기간 중 공공야영장 사용료 감면과 다양한 새로운 지원 대책을 발굴하여 추진하고 각 분야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정부와 경상남도에 적극 건의하도록 했다.


신정민 군수 권한대행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2주간 연기된 만큼 군민 모두의 안전을 위해 외출, 모임 등 자제와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강조하고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며, 군민들께서도 어려움이 많겠지만 적극 협조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평생 갈 꼬리표" 이달의 소녀 츄, 무차별 폭로에 선...
이달의 소녀 츄의 학폭 의혹을 제기했던 작성자가 허위 사실이었다며 입장을 번복한 뒤 사과했다. /이선화 ...
제주지역 첫 코로나19 백신 3,900...
[뉴트리션]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26일 신종 코...
통영시, 2021년 모바일헬스케어사...
[뉴트리션] 통영시는 2월 24일 부터 통영시 관내 ...
오!주인님 이민기·나나, 촬영 스...
MBC 새 수목드라마 '오!주인님' 제작진은 24일 나나의 첫 촬영 ...
도심 속 영농체험의 친환경 도시텃...
[뉴트리션] 울산 중구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도...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2월 25일 [목]

[출석부]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비요뜨
[포인트 경품]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