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천안시 캐시백이 무려 10%! 천안사랑카드 7일 본격 출시

국제뉴스 | 2020.04.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1. 천안사랑카드 홍보물 2. 천안사랑카드 시안

(천안=국제뉴스) 최진규 기자 = 천안시가 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사랑상품권인 ‘천안사랑카드’를 7일 본격 출시한다.


시는 7일 천안사랑카드 모바일 앱과 오프라인 판매대행점에서 동시에 천안사랑카드를 발행하고 운영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소상공인을 살리고 소비자에게는 혜택을 제공할 지역화폐 천안사랑카드는 충남도 내 최초로 부정유통을 방지하고 시민들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충전식 선불(IC)카드 형태로 발급됐다.


별도의 가맹점 모집 없이 카드 결제가 가능해 전통시장, 학원, 미용실, 카페, 병원 등 지역 소상공인 매장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백화점,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 유흥업소, 사행성 오락업소나 사업자 등록이 천안이 아닌 경우, 온라인 쇼핑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거주지와 상관없이 만 14세 이상이면(앱 신청일 경우 은행계좌 필수) 월 50만원, 연 500만원 한도 내에서 누구나 천안사랑카드를 구매할 수 있다.


가장 큰 혜택은 캐시백이다. 첫 출시기념 이벤트로 발행일로부터 한 달간 결제 시 결제금액의 10%를 캐시백 받을 수 있고, 이후에는  6% 캐시백을 받을 수 있다. 이 외에도 연말정산 시 소득공제 30% 혜택(전통시장 40%)도 받을 수 있다. 단, 6월말까지 한시적으로 소득공제율이 2배로 상향되어 60%(전통시장 80%)까지 소득공제 받을 수 있다.


구매방법은 스마트폰 ‘구글 플레이스토어’ 또는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천안사랑카드 앱’을 설치하고 회원가입 후 카드를 신청하면 2∼3일 내 우편으로 받아볼 수 있다. 


카드 수령 후 천안사랑카드 앱을 통해 지역화폐를 충전하면 되고, 스마트폰에 익숙하지 않은 시민들은 신분증과 현금을 지참하고 관내 농협중앙회나 단위농협(별도 지정)을 방문하면 즉시 카드를 발급 받을 수 있다.


천안사랑카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고객센터에서 상담 받을 수 있으며, 천안시 홈페이지와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비치된 홍보 리플릿 등을 참고하면 된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천안사랑카드 발행이 코로나19로 침체된 골목상권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 지역경제 선순환의 시작이 될 수 있도록 천안사랑카드 활성화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싸이 40억뷰 돌파 "강남스타일 MV 한국가수 최초"
싸이 40억뷰 돌파 강남스타일 MV 한국가수 최초(사진=싸이 인스타그램)가수 싸이의 '강남스타일' 뮤...
니콜라스 케이지, 31세 연하 일본...
니콜라스 케이지가 결혼식에서 턱시도를, 신부 시바타는 기모노...
[속보] 코로나 백신접종 후 사망 1...
[속보] 코로나 백신접종 후 사망 1명 늘어 연관성 확인 안돼[속...
스타다큐 마이웨이 이봉주 "원인불...
'스타다큐 마이웨이' 이봉주 원인불명 부상...허리 펴지지...
가방 디자이너 석정혜의 첫 여성복...
㈜씨디엠(대표 석정혜, 김진용)의 여성복 브랜드 '클루투(Clutoo...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3월 7일 [일]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그랜드 야쿠르트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