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시, 27일 동해선 부산원동역사 개통식 열려...28일 첫 출발

국제뉴스 | 2020.03.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역사 개통으로 약 2만여 세대 지역 주민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시는 27일 오전 11시 부산원동역사 내에서 개통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 부산 원동역사 개통식 테이프 컷팅 모습/제공=부산시

개통식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에 동참하는 의미로, 주민초청 없이 오거돈 부산시장, 이진복 국회의원, 윤준호 국회의원 등 주요 인사들만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테이프 컷팅, 관계자의 설명을 들으며, 부산원동역사를 둘러보는 것으로 최대한 간소하게 진행됐다.


동해선 부산원동역은 안락역(동래구)과 재송역(해운대구) 사이의 수영강 상부에 역사와 승강장, 선상 연결통로 등이 건립되는 선상 역사로 동래 측, 해운대 측 역사 2개 동과 승강장 각 1개소, 에스컬레이터 12대, 엘리베이터 6대 등의 편의 시설을 갖추고, 평일 96회, 휴일 88회 정차하고, 28일 부전역 기준 5시 30분 첫차부터 운행하게 된다.

   
▲ 부산 원동역사 개통식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이 역사를 둘러보고 있다/제공=부산시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원동역이 시민과 약속한 대로 올해 3월 말에 개통하게 돼 기쁘다"면서 "그동안 부산원동역 인근은 대규모 주거단지(약 2만여 세대)이면서도 도시철도와 같은 교통수단 이용에 있어 소외되어 왔으나, 이번 부산원동역 개통으로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 인근 도심교통난 완화, 역 간 접근성 향상 등 주민편의와 함께 지역발전에 큰 도움이 되리라 생각된다"고 말했다.

   
▲ 부산 원동역사 개통식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이 역사에 대한 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있다/제공=부산시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치어리더 여신’ 조연주, 전설의 농구장 사진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등의 치어리더로 활동했던 조연주씨는 아이린, 수지, 정채연 ...
[사진]라이트,'선발 역투를 펼치며...
[OSEN=창원, 민경훈 기자] 10일 오후 오후 경상남도 창원NC파크...
돌아온 히든카드? KIA 김현준 "두 ...
[OSEN=광주, 이선호 기자] "두 자리 홀드 따내고 싶다"....
권익위, 6년간 정부보조금 부정수...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난 6여년 동안 접수된 정부보조금 부정수급 ...
'설현 닮은 치어리더'의 과감한 해...
안지현 치어리더는 데뷔 때부터 '설현 닮...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4월 10일 [금]

[출석부]
빽다방 앗!메리카노(Hot)
[포인트경매]
스타벅스 모카 프라푸치노